Daily e-sports

[프로리그] KT 이영호 "밥 먹고 연습만 했다"

역시 '최종병기'였다. 이영호는 EG-TL과의 경기 선봉에 나서 김동현, 송현덕, 윤영서, 박진영을 차례로 꺾으며 첫 선봉 올킬을 달성했다. 이영호는 기존 스타크래프트2:자유의날개(이하 스타2)에서 명성을 떨치던 선수들을 상대로 완벽한 운영을 선보이며 4승을 추가, 다승 단독 1위에 올랐다.

Q 2013년 첫 올킬을 거둔 소감은.
A 첫 올킬이기도 하고 선봉 올킬이기도 하다. 항상 처음 뭔가를 하는 것을 좋아한다. 최근 조금 침체되어 있었는데 올킬을 계기로 더 잘 할 수 있는 환경이 마련된 것 같다.

Q 최근 패배하는 모습이 잦았다.
A 완전 저기압이었다. 밥 먹고 50~60게임만 했다. 내 연습량에 만족했고 올킬을 할 것 이라는 자신감을 얻었다.

Q 선봉 올킬은 처음인데.
A 아무래도 부담감이 덜했던 것 같다. 선봉이라 뒤에 동료들이 있기 때문에 마음 편하게 경기에 임했다. 그래서 올킬을 할 수 있었다.

Q 가장 힘들었던 경기는.
A 1세트가 마음 먹은대로 경기가 풀리지 않아 신경이 쓰였다. 나머지는 연습 때 실력이 그대로 나와서 무난하게 이긴 것 같다.

Q EG-TL의 내로라하는 선수들을 모두 꺾었다.
A 사실 선봉 올킬까지는 기대하지 않았다. 2~3킬만 해도 내 몫을 한다고 생각했는데 스타2에서 명성을 떨치던 선수들을 이겨서 기분이 좋다. 앞으로도 열심히 해서 더 좋은 성적을 거두고 싶다.

Q 다음 상대가 STX인데.
A STX 이신형 선수에게 졌었는데 아쉬움이 많이 남는 경기였다. 다음에 만난다면 꼭 이기고 싶다. STX전에는 (주)성욱이가 선봉으로 나가는데 다 이길 것 같다. 동료들이 지금 모두 물이 올랐다.

Q GSL에서 이제동과 맞붙는데.
A 2013년 첫 리쌍록이다보니 지기 싫다. 준비를 많이 했기 때문에 자신이 있다. 꼭 이기겠다.

Q 다승 단독 선두에 올랐다.
A 승자연전 방식이라 4승을 쓸어담아서 1위로 올라섰다. 계속 승리를 챙겨서 다승왕에도 도전하고 싶다.

Q 더 하고 싶은 말은.
A 어제 DC 갤러리에서 도시락을 보내주셔서 정말 맛있게 먹었다. 특히 내 것은 소고기가 있었다(웃음). 덕분에 올킬을 했다고 생각한다. 항상 응원해주시는 팬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나의 성적은 팬들의 응원 덕분이다.

[데일리e스포츠 강성길 기자 gillnim@dailyesports.com]

*SK텔레콤과 함께하는 e스포츠 세상(www.sktelecom.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담원 16승 2패 +23(33-10)
2젠지 13승 5패 +14(29-15)
3한화생명 12승6패 +8(26-18)
4T1 11승7패 +10(27-17)
5DRX 9승 9패 -5(21-26)
6농심 7승 11패 -6(18-24)
7kt 6승 12패 -9(18-27)
8리브 6승 12패 -10(15-25)
9아프리카 5승 13패 -10(16-26)
10프레딧 5승 13패 -15(12-27)
1정지훈 Chovy 1000
2허수 ShowMaker 1000
3홍창현 PYOSIK 900
4류민석 Keria 900
5김동하 Khan 800
6김건부 Canyon 700
7오효성 Vsta 700
8이진혁 Dread 700
9박재혁 Ruler 600
10김광희 Rascal 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