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CJ 송영진, 게이머 생활 접는다

center
CJ 엔투스 송영진이 은퇴를 선언했다.

CJ 공식 페이스북은 5일 송영진의 은퇴 소식을 알렸다. 지난 2010년 CJ에 입단한 송영진은 신동원과 김정우에 밀려 주전으로 활약하지 못했지만 팀의 허리 역할을 수행했다. 더불어 지난 해 벌어진 월드 챔피언십 시리즈(WCS) 코리아 시즌3에서는 데뷔 처음으로 본선 32강에 오르기도 했다.

이번에 은퇴를 선언한 송영진은 "4년 간의 선수 생활을 마무리해서 아쉬움이 남지만 그 간의 경험을 밑걸음으로 무엇을 하든 잘해낼 수 있을 것 같다"며 "팀 전체적으로 분위기도 좋고 열심히 하고 있으니 앞으로 프로리그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 그 동안 사랑해주시고 응원 보내준 팬 여러분께 감사하다는 말을 하고 싶다"고 말했다.


[데일리e스포츠 김용우 기자 kenzi@dailyesports.com]

SK텔레콤의 넓고 빠른 LTE-A로 즐기는 e스포츠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담원 12승5패 11(26-15)
2샌드박스 12승5패 10(26-16)
3그리핀 11승5패 12(25-13)
4SK텔레콤 10승7패 8(24-16)
5젠지 10승7패 5(23-18)
6아프리카 10승7패 5(24-19)
7킹존 9승8패 1(22-21)
8한화생명 5승11패 -9(14-23)
9kt 5승12패 -13(14-27)
10진에어 17패 -30(4-34)
1김건부 담원 900
2박우태 샌드박스 800
3김장겸 샌드박스 800
4허수 담원 800
5김광희 킹존 700
6박도현 그리핀 700
7김기인 아프리카 700
8곽보성 kt 600
9이진혁 아프리카 600
10김동하 SKT 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