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스베누 스타리그] 박성균 "끝까지 살아남겠다"

center
스타크래프트:브루드워(스타1) 개인리그 우승자 대결로 관심이 모아진 대결에서 박성균이 허영무를 제압했다. 박성균은 11일 벌어진 스베누 스타리그 16강 첫 경기에서 뚝심있는 플레이를 보여주며 허영무에 승리를 거뒀다. 박성균은 경기 후 "오랜만에 온게임넷 무대에서 경기를 해서 기분이 좋았고 또 승리해서 기쁨이 두 배가 됐다"고 말했다.

Q 승리한 소감을 말해달라.
A 오랜만에 온게임넷 무대에서 경기해서 기분이 좋았다. 또 경기에서 승리해서 기쁨이 두 배인 것 같다.

Q 우승자 대결이라서 긴장했는지.
A 긴장은 안됐다. 사실 프로게이머 시절 경기를 앞두고 긴장을 많이 했지만 오늘 경기를 앞두고는 신기하게도 긴장이 안됐다. 프로게이머 때 이렇게 했으면 잘했을거라는 생각이 들었다.(웃음) 그래도 잘하는 선수와 하니까 게임하는 맛이 나는 것 같더라.

Q 언제 승리를 확신했는지.
A 초반에 리버에 휘둘려서 길게 끌고 가야겠다고 생각했다. 병력 움직임에 신경썼고 시간을 두고 견제하는 플레이를 펼쳤다. 마지막에 12시 확장기지를 파괴하는 순간 무조건 승리를 확신했다.

Q 이번 대회 목표는 어디까지인가.
A 끝까지 살아남는 것이 목표다.

Q 하고 싶은 말이 있는지 궁금하다.
A 방송을 하고 있는데 시청자들에게 감사드린다. 앞으로 대회에서 좋은 성적으로 보답할 수 있도록 하겠다.


[데일리e스포츠 김용우 기자 kenzi@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kt 13승5패 15(29-14)
2그리핀 13승5패 15(28-13)
3킹존 13승5패 13(28-15)
4젠지 13승5패 12(28-16)
5아프리카 10승8패 6(26-20)
6한화생명 10승8패 4(25-21)
7SK텔레콤 8승10패 -4(20-24)
8진에어 4승14패 -17(14-31)
9MVP 4승14패 -19(11-30)
10bbq 2승16패 -25(9-34)
1김동하 킹존 1100
2김태훈 한화생명 900
3박도현 그리핀 900
4이서행 아프리카 900
5곽보성 킹존 900
6손우현 kt 800
7윤성환 한화생명 800
8송용준 젠지 700
9고동빈 kt 700
10송경호 kt 700
1킹존 90 40
2아프리카 70 70
3kt 50 -
4SK텔레콤 30 -
5젠지 10 20
6한화생명 - -
7진에어 - -
8bbq - -
9MVP - -
10그리핀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