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오버워치 리그 서울 다이너스티, 넷기어와 스폰서십 체결

center
오버워치 팀 서울 다이너스티가 넷기어와 손을 잡았다.

오버위치 리그에 출전하는 서울 다이너스티는 10일 네트워킹 하드웨어 기업인 넷기어(NETGEAR)와 스폰서십 계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이번 스폰서십 계약으로 넷기어는 서울 다이너스티의 독점 저지 스폰서로서 로고 노출 권리를 가지게 되었다.

서울 다이너스티의 최고경영자 케빈 추는 "e스포츠 선수들이 원하는 네트워킹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의 기준을 제시하고 있는 넷기어와 스폰서십을 체결하게 되어 기쁘다"며 "네트워크 장비는 프로 e스포츠 팀들이 경기를 할 때 매 순간 최고의 역량을 발휘하는 데 있어 매우 중요한 요소이다. 네트워킹 장비 선도기업과의 스폰서십 체결은 탁월한 기량을 가진 한국 e스포츠 인재들이 최적의 조건에서 마음껏 역량을 펼칠 수 있도록 도와줄 것이다"라고 말했다.

넷기어의 하이디 콜맥(Heidi Cormack) 글로벌 마케팅 부문 수석 부사장은 "나이트호크는 오랜 기간 동안 게이머들로부터 고성능 네트워킹 하드웨어 브랜드로 인정받아 왔다"며 "넷기어는 나이트호크 프로게이밍 제품군 출시를 통해 게이머에게 최적화된 제품개발과 게임 커뮤니티 지원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며, 오버워치 리그 서울 다이너스티 후원계약 체결은 그러한 노력의 일환이라는 것을 알리고 싶다"고 밝혔다.

e스포츠는 약 2억 8천만명의 글로벌 팬을 확보했으며, 기존 스포츠 시장을 뛰어 넘어 고속 성장하고 있다. 특히, 도시 연고제에 기반한 최초의 e스포츠 리그로 출범한 오버워치 리그는 전세계에 걸쳐 지역 팬 기반을 확대하는 특별한 기회로 인식되고 있다.

오버워치 첫 정규시즌은 현지 시간으로 오는 1월 10일에 블리자드 아레나 로스앤젤레스에서 막이 올라 6월까지 진행되며, 플레이오프 및 결승은 7월에 열릴 예정이다. 한편, 지난 해 12월 7일부터 10일까지 나흘간 열린 프리시즌 경기에서 서울 다이너스티는 예상대로 압도적인 기량을 선보이며 강력한 우승 후보임을 입증한 바 있다.


이윤지 기자 (ingji@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그리핀 8승1패 11(16-5)
2킹존 7승3패 7(16-9)
3젠지 7승3패 5(15-10)
4한화생명 6승4패 6(16-10)
5아프리카 6승4패 5(15-10)
6kt 6승4패 5(14-9)
7MVP 4승6패 -6(8-14)
8SK텔레콤 3승6패 -5(8-13)
9진에어 2승8패 -11(6-17)
10bbq 0승10패 -17(3-20)
1김동하 킹존 800
2김태훈 한화생명 700
3손우현 kt 600
4이상혁 SK텔레콤 500
5이서행 아프리카 500
6김기인 아프리카 400
7강민승 젠지 400
8박도현 그리핀 400
9박재혁 젠지 400
10정지훈 그리핀 300
1킹존 90 -
2아프리카 70 -
3kt 50 -
4SK텔레콤 30 -
5젠지 10 -
6한화생명 10 -
7진에어 - -
8bbq - -
9MVP - -
10그리핀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