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GSL] 진에어 이병렬, 완벽한 운영으로 김도경 격파! 승자전

center
진에어 그린윙스 이병렬(사진=아프리카TV 생중계 화면 캡처).
◆GSL 2018 시즌1 코드S 32강 C조
▶1경기 이병렬 2대0 김도경
1세트 이병렬(저, 1시) 승 < 블랙핑크 > 김도경(프, 7시)
2세트 이병렬(저, 5시) 승 < 어센션투아이어 > 김도경(프, 11시)

WCS 글로벌 파이널 우승자인 진에어 그린윙스 이병렬이 김도경보다 한 수 위의 실력을 보여주면서 승자전에 올라갔다.

이병렬은 13일 서울 강남구 대치동 아프리카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열린 GSL 2018 시즌1 코드S 32강 C조 1경기에서 김도경을 상대로 무난하게 2대0으로 승리하며 승자전 티켓을 손에 넣었다.

이병렬은 1세트에서 대군주에 저글링 8기를 실어 김도경의 본진에 몰래 떨구면서 주도권을 가져갔다. 김도경의 본진을 휘두르면서 바퀴와 궤멸충을 뽑은 이병렬은 9시 지역으로 보내 건설중이던 연결체를 취소시켰고 프로토스의 앞마당으로 치고 들어가 로봇공학시설을 무너뜨리면서 손쉽게 항복을 받아냈다.

'어센션투아이어'에서 벌어진 2세트에서 김도경이 공격할 의사를 보이지 않으면서 장기전을 도모하자 이병렬도 확장 기지를 늘리면서 인구수 200을 채웠다. 저글링과 히드라리스크, 맹독충을 확보한 이병렬은 뮤탈리스크를 10기 넘게 생산, 김도경의 불사조 3기를 끊어냈고 고위 기사를 일점사로 잡아냈다.

프로토스의 본진에 뮤탈리스크를 밀어 넣으면서 시선을 끈 이병렬은 김도경의 7시로는 맹독충 30여 기를 보내 광자포와 연결체를 파괴하면서 대승을 거뒀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kt 13승5패 15(29-14)
2그리핀 13승5패 15(28-13)
3킹존 13승5패 13(28-15)
4젠지 13승5패 12(28-16)
5아프리카 10승8패 6(26-20)
6한화생명 10승8패 4(25-21)
7SK텔레콤 8승10패 -4(20-24)
8진에어 4승14패 -17(14-31)
9MVP 4승14패 -19(11-30)
10bbq 2승16패 -25(9-34)
1김동하 킹존 1100
2김태훈 한화생명 900
3박도현 그리핀 900
4이서행 아프리카 900
5곽보성 킹존 900
6손우현 kt 800
7윤성환 한화생명 800
8송용준 젠지 700
9고동빈 kt 700
10송경호 kt 700
1킹존 90 40
2아프리카 70 70
3kt 50 -
4SK텔레콤 30 -
5젠지 10 20
6한화생명 - -
7진에어 - -
8bbq - -
9MVP - -
10그리핀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