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서든어택 지역리그] 울산클랜-펜타그램, 결승 진출 성공(종합)

center
울산클랜.
◆넥슨 서든어택 2018 여성부 1차 리그 4강 2경기
▶펜타그램 2대1 레볼루셔너리
1세트 펜타그램 3 < 트리오 > 승 6 레볼루셔너리
2세트 펜타그램 6 승 < 듀오 > 2 레볼루셔너리
3세트 펜타그램 6 승 < 벙커 > 5 레볼루셔너리
◆넥슨 서든어택 2018 지역 1차 리그 4강 2경기
▶울산클랜 2대0 해븐본
1세트 울산클랜 6 승 < 제3보급창고 > 4 해븐본
2세트 울산클랜 6 승 < 데저트2 > 3 해븐본

울산클랜이 특유의 압박 공격으로 해븐본을 제압, 명문팀의 자존심을 살렸다.

울산클랜과 펜타그램은 16일 서울 서초구 서초동에 위치한 넥슨 아레나에서 펼쳐진 넥슨 서든어택 2018 지역&여성부 1차 리그 4강 경기에서 각각 해븐본과 레볼루셔너리를 제압, 결승에 이름을 올렸다.

'제3보급창고'에서 펼쳐진 첫번째 세트에서는 경험 많은 울산클랜이 패기 넘치는 해븐본에 한 수 지도하는 모습이었다. 허재목이 경기를 시작하자마자 두 명이나 끊어내면서 기선을 제압, 좋은 출발을 보였다.

그러나 4강까지 오른 해븐본은 만만한 상대가 아니었다. 해븐본은 울산클랜의 공격 작전을 너무나 잘 알고 있다는 듯 적재적소에서 울산클랜의 움직임을 제한했다. 특히 후반전 2라운드 불리한 상황에서 센스 넘치는 폭탄 설치로 4대3까지 앞서갔다.

위기의 순간 울산클랜을 구해낸 것은 역시 허재목이었다. 허재목은 3, 4라운드 연속 경기를 시작하자마자 상대 스나이퍼를 끊어내면서 팀이 편하게 경기를 풀어나갈 수 있도록 했다. 결국 후반전에서만 9킬 맹활약한 허재목 활약 덕에 울산클랜이 '제3보급창고'에서 승리를 따냈다.

치열했던 1세트와 달리 2세트에서는 울산클랜이 왜 명문팀이라고 불리는지 제대로 보여줬다. 수비가 불리한 맵인 '데저트2'에서 울산클랜은 전반전 수비 포지션에서 스나이퍼 듀오 이진욱 허재묵의 활약으로 무려 4대1 완승을 따내며 유리한 고지를 점했다.

후반전 방심한 울산클랜이 해븐본에게 두 라운드를 내주며 불안한 듯 보였지만 폭탄 설치에 성공해 매치 포인트를 만든 울산클랜은 9라운드에서 퍼펙트 승리를 따내며 결승행 티켓을 거머 쥐었다.
center
펜타그램.

한편 여성부 리그에서는 경험 많은 레볼루셔너리가 승리할 것이라는 예상을 깨고 펜타그램이 2대1로 역전에 성공하며 결승에 올랐다. 펜타그램은 레볼루셔너리 강미연을 막아내지 못할 때는 라운드를 내줬지만 전 선수가 고른 활약을 펼치며 안정적인 운영으로 승리를 따냈다.


이소라 기자 (sora@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kt 13승5패 15(29-14)
2그리핀 13승5패 15(28-13)
3킹존 13승5패 13(28-15)
4젠지 13승5패 12(28-16)
5아프리카 10승8패 6(26-20)
6한화생명 10승8패 4(25-21)
7SK텔레콤 8승10패 -4(20-24)
8진에어 4승14패 -17(14-31)
9MVP 4승14패 -19(11-30)
10bbq 2승16패 -25(9-34)
1김동하 킹존 1100
2김태훈 한화생명 900
3박도현 그리핀 900
4이서행 아프리카 900
5곽보성 킹존 900
6손우현 kt 800
7윤성환 한화생명 800
8송용준 젠지 700
9고동빈 kt 700
10송경호 kt 700
1킹존 90 40
2아프리카 70 70
3kt 50 -
4SK텔레콤 30 -
5젠지 10 20
6한화생명 - -
7진에어 - -
8bbq - -
9MVP - -
10그리핀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