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MSI] 킹존 '프레이' 김종인 "플래시 울브즈가 가장 경계되는 팀"

center
"플래시 울브즈와 경기를 해보니 경계하고 견제해야 하는 팀이라는 생각이 확실하게 들었다. 다음 경기나 다전제에서도 경계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킹존 드래곤X의 원거리 딜러 '프레이' 김종인이 LMS 대표 플래시 울브즈와 대결한 뒤 소감을 밝혔다.

킹존은 13일(한국 시간) 독일 베를린에 위치한 EU LCS 경기장에서 열린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 2018 그룹 스테이지 3일차에서 플래시 울브즈에게 완패를 당하면서 2패째를 안았다. 2일차에서 프나틱에게 덜미를 잡힌 뒤 플래시 울브즈에게도 패하면서 두 번째 충격에 빠진 것.

김종인은 "그룹 스테이지가 단판제로 진행되기 때문에 기세 싸움이 엄청나게 중요한 것 같다"라면서 "플래시 울브즈가 공격적인 스타일로 풀어가는 것이 단판제에 잘 어울리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리퀴드와의 대결에서 칼리스타를 고른 이유를 묻자 김종인은 "공격적인 플레이를 통해 우리 팀의 색깔을 살리기 위한 선택이었다"라고 간단히 설명했다.

5개 팀과 모두 경기해본 뒤 어떤 팀을 가장 견제하고 있느냐는 질문에는 "역시 플래시 울브즈인 것 같다"라면서 "그룹 스테이지에서 한 번 경기를 치러야 하고 4강이나 결승에서도 만날 수 있기 때문에 긴장의 끈을 놓고 있지 않겠다"라고 답했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SK텔레콤 2승 4(4-0)
2그리핀 2승 4(4-0)
3담원 2승 4(4-0)
4샌드박스 2승 4(4-0)
5한화생명 2승 3(4-1)
6kt 2패 -3(1-4)
7아프리카 2패 -4(0-4)
8킹존 2패 -4(0-4)
9진에어 2패 -4(0-4)
10젠지 2패 -4(0-4)
1이승용 그리핀 400
2장용준 샌드박스 200
3박진성 SK텔레콤 200
4김태민 SK텔레콤 200
5김태훈 한화생명 200
6김건부 담원 100
7고동빈 kt 100
8김기범 한화생명 100
9박권혁 한화생명 100
10허수 담원 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