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롤챔스] 그리핀 '타잔' 이승용 "우리가 선두라는 것 실감나지 않아…꿈만 같다"

center
그리핀이 SK텔레콤 T1을 상대로 완승을 거두며 개막 후 5전 전승을 기록, 리그 선두를 탈환했다.

그리핀은 22일 서울 서초구 서초동 넥슨 아레나에서 열린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2018 서머 스플릿 1라운드 2주차 SK텔레콤 T1과의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2대0으로 승리했다.

다음은 그리핀 정글러 '타잔' 이승용과의 일문일답.

Q 경기에서 승리한 소감은.
A 오늘은 긴장이 많이 됐는데 쉽게 이겨서 기분이 좋다.

Q 1세트 초반엔 SK텔레콤이 앞서며 불안한 모습을 보였는데.
A 우리가 실수를 많이 해서 그렇게 된 거라 우리 문제가 컸던 것 같다. 충분히 역전할 수 있다고 봤다.

Q SK텔레콤전을 앞두고 팀원들과 어떤 이야기를 나눴나.
A 긴장은 다들 한 것 같다. 그래도 우리만 실수 없이 하면 이길 것 같다는 얘기를 나눴다.

Q 2세트에 '마스터 이-타릭' 조합을 선보였는데.
A 변칙적인 조합이라 사용하는 것과 상대하는 것까지 모두 연습을 해야 하는데, 우리는 충분히 준비가 됐다.

Q 두 미드 라이너가 번갈아 출전하고 있는데.
A 둘 다 호흡은 잘 맞는 것 같다.

Q 여태까지는 중하위권 팀들과 경기를 펼쳤다. 다음 상대는 선두 경쟁을 벌이고 있는 킹존 드래곤X인데.
A 준비를 더 많이 해야 할 것 같다. 다양한 방법으로 준비해야겠다. 실수 안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경기에 임해야 할 것 같다.

Q 승격팀 중 역대 최고의 1라운드 성적을 보여주고 있는데.
A 경험이 부족하다보니 롤챔스에서는 모를 수도 있다 생각했다. 직접 해봐야 알 것 같았다. 1라운드는 지켜보잔 생각이었다. (선두인 것이)아직 실감이 나지 않는다. 기분이 너무 좋다. 꿈만 같다.

Q 그리핀이 현 메타와 잘 어울린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전 메타였어도 지금처럼 좋은 성적을 냈을 것 같은가.
A 그랬어도 성적이 크게 달라지진 않았을 것 같다. 이전 메타에서도 단단하게 잘 했다.

Q 메타 변화 이후 성적이 하락한 팀들은 어떤 이유 때문이라 보는가.
A 변칙 메타나 처음 등장한 메타는 그 메타에 대한 이해를 완벽히 하고 어떻게 하면 이기고 어떻게 하면 지는지 데이터를 쌓아야 하는데, 애매한 데이터로 진행해서 그렇지 않을까 싶다.

Q 아이디를 '타잔'이라고 지은 이유는.
A 정글하면 아무래도 타잔이다 보니…. 아무도 쓰지 않아서 타잔으로 지었다.

Q 오늘은 브라움을 플레이했는데.
A 챔피언은 딱히 어려운 게 없었다. 스킬샷만 잘 적중시키면 문제없을 것 같았다.

Q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말은.
A 응원해주신 팬들에게 감사드린다. 킹존전 잘 준비해서 재밌는 경기력 보여드릴 테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


서초=이시우 기자(siwoo@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kt 13승5패 15(29-14)
2그리핀 13승5패 15(28-13)
3킹존 13승5패 13(28-15)
4젠지 13승5패 12(28-16)
5아프리카 10승8패 6(26-20)
6한화생명 10승8패 4(25-21)
7SK텔레콤 8승10패 -4(20-24)
8진에어 4승14패 -17(14-31)
9MVP 4승14패 -19(11-30)
10bbq 2승16패 -25(9-34)
1김동하 킹존 1100
2김태훈 한화생명 900
3박도현 그리핀 900
4이서행 아프리카 900
5곽보성 킹존 900
6손우현 kt 800
7윤성환 한화생명 800
8송용준 젠지 700
9고동빈 kt 700
10송경호 kt 700
1킹존 90 40
2아프리카 70 70
3kt 50 -
4SK텔레콤 30 -
5젠지 10 20
6한화생명 - -
7진에어 - -
8bbq - -
9MVP - -
10그리핀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