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영상인터뷰] 문호준-유영혁 시대 종결시킨 락스게이밍 '박 브라더스'

center
카트라이더 리그에서 문호준과 유영혁 이름보다 다른 선수 이름이 더 많이 불릴 것이라 상상한 사람은 아마도 거의 없었을 것입니다.

하지만 이번 시즌 락스 게이밍 박인재 감독과 문호준, 유영혁을 모두 꺾고 정상에 등극한 박인수는 불가능을 가능하게 만들었습니다. 그들의 엄청난 노력과 열정은 팀전과 개인전 모두 우승을 차지하는 이변을 만들어 내면서 카트라이더 리그에 락스 게이밍과 박인수라는 이름을 완벽하게 각인시키는데 성공했습니다.

이름도 비슷해 '박 브라더스'라고 불리는 박인재 감독과 박인수. 두 사람은 이제 시작일 뿐이라고 말합니다. 앞으로 카트라이더 리그에 새로운 역사를 만들겠다는 자신감도 장착했습니다. 이제 두 사람은 더 높은 목표를 향해 달려나갈 일만 남았습니다.

'박 브라더스'의 자신감 넘치는 인터뷰, 지금부터 함께 감상해 보시기 바랍니다.

이소라 기자 (sora@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그리핀 8승 15(16-1)
2샌드박스 7승1패 10(15-5)
3SK텔레콤 6승2패 6(13-7)
4한화생명 5승3패 3(10-7)
5담원 4승4패 2(10-8)
6킹존 4승4패 0(9-9)
7kt 2승6패 -5(7-12)
8젠지 2승6패 -7(7-14)
9아프리카 2승6패 -9(4-13)
10진에어 8패 -15(1-16)
1정지훈 그리핀 800
2장용준 샌드박스 700
3김태민 SK텔레콤 600
4김혁규 킹존 500
5박재혁 젠지 500
6이승용 그리핀 400
7박우태 샌드박스 400
8박진성 SK텔레콤 400
9강명구 한화생명 400
10김장겸 샌드박스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