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OWCK] 디펜딩 챔피언 러너웨이, 콩두 완파하고 전승 우승 정조준!

center
러너웨이.
◆오버워치 컨텐더스 코리아 시즌3 플레이오프 8강 1일차
▶2경기 러너웨이 3대0 콩두 판테라
1세트 러너웨이 2 < 부산 > 0 콩두 판테라
2세트 러너웨이 3 < 왕의 길 > 2 콩두 판테라
3세트 러너웨이 1 < 하나무라 > 0 콩두 판테라

디펜딩 챔피언 러너웨이가 압도적인 모습으로 콩두 판테라를 완파하며 전승우승을 정조준했다.

러너웨이는 5일 서울 강남구 대치동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진행된 오버워치 컨텐더스 코리아 시즌3 플레이오프 8강 1일차 콩두와의 경기에서 3대0 승리를 거뒀다. 막강한 탱커진을 앞세운 화력과 팀케어와 공격에서 모두 빛난 힐러진이 경기 내내 맹활약하며 완승을 거뒀다.

쟁탈 전장 '부산'에서 1세트가 시작됐다. 메카 기지 맵에서 펼쳐진 1라운드, 양 팀은 3-3으로 맞붙었다. 러너웨이가 'QoQ' 이동재의 디바가 프리딜을 넣으며 거점을 챙겼다. 거점을 주고받은 난전 속에서 '희수' 정희수가 화력을 뽐내며 러너웨이가 1라운드를 챙겼다. 2라운드는 러너웨이는 시종일관 콩두를 압도하며 100대0으로 1세트 승리를 거뒀다.

2세트 점령 호위 전장은 '왕의길'이었다. 먼저 공격에 나선 콩두는 러너웨이의 공격력에 고전하며 힘겹게 A거점을 점령했지만 호위에서 정희수의 화력을 막지 못하며 멈춰 섰다. 콩두도 중력자탄과 대지분쇄로 추가시간 2점을 챙기고 전진했지만 종착지 앞에서 러너웨이의 중력자탄이 콩두를 잡아내며 2점으로 공격을 마무리했다.

공격에 나선 러너웨이는 힘으로 거점을 밟았고 반격을 노리는 콩두를 무너뜨리며 단번에 A거점을 점령했다. 탱커진 궁극기를 적중시킨 러너웨이는 그대로 2경유지를 지났고 기세를 멈추지 않고 전진했다. 러너웨이는 마지막 수비에 나선 콩두의 집중력 부족을 틈타 화물을 밀고 승리를 거뒀다.

3세트 점령 전장은 '하나무라'가 선정됐다. 선공에 나선 콩두는 힘 싸움에서 밀리며 오랜 시간 정문 앞에서 대치했다. 러너웨이는 킬을 내줘도 교환을 만들며 진입을 허용하지 않았고 중력자탄으로 콩두를 정리했다. 콩두는 마지막 공격에 나섰지만 '강남진' 강남진의 젠야타가 정확한 샷 능력으로 비비러 오는 루시우를 잡아내며 러너웨이가 완벽한 수비에 성공했다.

공격으로 전환한 러너웨이는 한 차례 공격이 막혔지만 강남진이 엄청난 속도로 초월을 채우며 거점으로 진격했다. 정희수도 빠르게 궁극기를 모았고 중력자탄으로 콩두를 정리한 러너웨이는 그대로 거점을 정령하며 3대0 완승을 거뒀다.

김현유 기자 hyou0611@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그리핀 5승1패 8(11-3)
2샌드박스 4승1패 4(8-4)
3킹존 4승2패 5(10-5)
4담원 4승2패 1(9-8)
5아프리카 3승2패 2(8-6)
6담원 3승2패 1(7-6)
7kt 2승3패 -2(5-7)
8한화생명 2승4패 -3(5-8)
9SKT 1승5패 -6(5-11)
10진에어 6패 -10(2-12)
1이진혁 아프리카 500
2박우태 샌드박스 400
3김광희 킹존 400
4박도현 그리핀 400
5문우찬 킹존 300
6장하권 담원 300
7박재혁 젠지 300
8정지훈 그리핀 200
9김동하 SK텔레콤 200
10황성훈 kt 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