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넥슨 카트라이더] 문호준-유영혁 손잡은 플레임, 개막전 압승!

center
플레임 문호준(왼쪽)과 유영혁.
◆넥슨 카트라이더 리그 2019 시즌1 단체전 A조 풀리그 1경기

▶플레임2대0 엑스퀘어

1세트 플레임 3 승 < 스피드전 > 1 엑스퀘어

2세트 플레임 3 < 아이템전 > 0 엑스퀘어

명불허전이었다. 문호준과 유영혁의 스피드전은 강했고 강석인, 이은택의 아이템전은 ‘넘사벽(넘을수 없는 벽)이었다.

플레임은 5일 서울 서초구 서초동에 위치한 넥슨 아레나에서 펼쳐진넥슨 카트라이더 리그 2019 시즌1 단체전 A조 풀리그 1경기에서 신예들로 구성된 엑스퀘어를 상대로 네임드의무서움을 제대로 보여줬다.

스피드전 1라운드 초반에는 엑스퀘어가 경기를 잘 풀어가며 상위권을유지해 플레임을 당황시키는 듯 보였다. 문호준과 유영혁이 뒤로 쳐지면서 소문난 잔치에 먹을 것 없다는평가가 나올 수도 있는 상황이었다.

그러나 플레임에는 문호준과 유영혁만 있는 것은 아니었다. 개인전 우승자출신 강석인이 신예들과 대등한 레이싱을 펼치며 동료들이 올라올 시간을 벌었고 문호준이 몸싸움에서 상대 선수들을 쳐내면서 압도적인 승리를 따냈다.

2라운드에서는 최영훈의 독주였다. 경기를시작하자마자 엑스퀘어 선수 세명을 하위권으로 밀어 넣고 앞으로 달리는 동료들이 마음 편하게 레이싱에만 몰두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최영훈의 활약으로 문호준과 유영혁은 편하게 결승전에 나란히 골인하며 세트포인트를 획득했다.

3라운드를 내주며 자신들의 존재감을 드러낸 엑스퀘어는 4라운드 초반 두 명이 1, 2위를 기록하며 희망을 쏘아 올렸다. 그러나 문호준과 유영혁이 한 번의 실수를 되풀이하지 않겠다는 듯 큰 사고를 내면서 빠른 회복으로 결국 1, 2위로 골인, 스피드전을 승리로 장식했다.

스피드전은 아슬아슬했다면 아이템전에서는 누가 이 팀을 꺾을 수 있을지 의문이 들 정도로 엄청난 실력 차이가 드러났다. 아이템전 신 강석인과 황제인 이은택이 만나면서 상대가 파고들 빈 틈이 보이지 않았다. 1, 2라운드 모두 위기 없이 승리를 따낸 플레임은 3라운드에서도 문호준의 독주로 경기가 마무리 되며 개막전을 승리로 장식했다.

이소라 기자 (sora@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SK텔레콤 2승 4(4-0)
2그리핀 2승 4(4-0)
3담원 2승 4(4-0)
4샌드박스 1승 2(2-0)
5한화생명 1승 1(2-1)
6킹존 1패 -2(0-2)
7아프리카 1패 -2(0-2)
8kt 2패 -3(1-4)
9진에어 2패 -4(0-4)
10젠지 2패 -4(0-4)
1이승용 그리핀 400
2장용준 샌드박스 200
3박진성 SK텔레콤 200
4김태민 SK텔레콤 200
5신정현 담원 100
6김건부 담원 100
7고동빈 kt 100
8김기범 한화생명 100
9박권혁 한화생명 100
10허수 담원 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