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OWCK] '스파클' 김영한 "'엑지'-'스파클' 남아있어 결승 진출"

center
엘리먼트 미스틱.
엘리먼트 미스틱(이하 EM)이 첫 컨텐더스 결승 진출에 성공했다.

EM은 12일 서울 강남구 대치동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진행된 오버워치 컨텐더스 코리아 시즌3 플레이오프 4강에서 스톰퀘이크를 제압하며 결승에 진출했다. '스파클' 김영한의 둠피스트가 맹활약한 가운데 팀원 전원이 제 몫을 해내며 3대0 완승을 거뒀다. EM은 19일 부산에서 러너웨이와 결승전을 펼친다.

'스파클' 김영한은 결승 진출 비결에 "'엑지'-'스파클'의 강한 딜러 라인이 남아있기 때문"이라고 답했고 EM 선수들은 "더 열심히 해서 우승하겠다"며 우승 의지를 다졌다,

다음은 EM 선수단과의 일문일답.

Q 오늘 경기 승리 소감은.
A '스파클' 김영한=첫 결승인데 아직 믿기지 않는다. 기쁜 마음으로 결승 준비할 예정이다.
A '엑지' 정기효=너무 기쁘다. 결승 준비하기 위해 더 열심히 연습하겠다.
A '타코야키' 이영현=첫 결승에 올라가서 너무 좋고 라인하르트가 아직 부족한데 더 열심히 연습해서 결승 때도 주전으로 나올 수 있게 하겠다.
A '한빈' 최한빈=부산에 가게 돼서 정말 좋다. 오늘 좀 못한 것 같은데 다음에 더 보충해서 잘 하도록 하겠다.
A '도하' 김동하=예상대로 결과가 나와서 당연하다 싶다. 다들 잘해줘서 너무 기분이 좋고 결승도 열심히 해서 우승할 것 같다.
A '유니크' 유동현=프로 데뷔 첫 시즌부터 결승에 올라 기분이 정말 좋다. 결승에서도 좋은 경기력 보여드릴 수 있도록 열심히 하겠다.

Q 팀 창단 후 첫 결승인데 이번 시즌 어떤 점이 달랐나.
A '스파클' 김영한=기존 컨텐더스 선수들이 거의 리그로 빠져나갔는데 우리는 '엑지' 정기효, '스파클' 김영한의 강한 딜러 라인이 남아있어 유리했던 것 같다. 팀적으로 서로 합을 맞추고 의지하며 연습하고 있다. 대회에서도 서로 의지하며 멘탈을 관리하고 있다.

Q 1세트 둠피스트를 꺼냈다. 첫 공격이 막혔는데도 픽을 유지했는데.
A '스파클' 김영한=둠피스트를 기용할 때 상대가 먼저 치고 나오면 디바가 없어서 유지력 면에서 불리하다. 그래서 둠피스트를 기용하면 우리가 먼저 들어가야 하는데 상대가 어떻게 들어오는지를 파악해서 대처를 했다.

Q 둠피스트로 활약하는 비결은.
A '스파클' 김영한=현 메타에서 둠피스트는 마크할 영웅이 많지 않아 돌진 메타보다 쓰기 좋다. 자리야의 주는 방벽을 받고 들어가기 때문에 브리기테의 견제를 피해 활약할 수 있다.

Q 많은 역할이 걸려있는데 부담스럽진 않은지.
A '스파클' 김영한=부담스럽긴 한데 그만큼 잘 하려고 노력하고 내가 해내니까 자신감을 얻는 것 같다.

Q 자리야로 실수가 나왔을 때 흔들리진 않았는지.
A '스파클' 김영한=내가 팀원을 이끌어야 하는데 그 상황에서 멘탈이 조금 나갔다. 팀원들이 나를 케어해주고 내가 못해도 다른 팀원들이 잘 해줘서 이길 수 있었다.

Q 마지막 세트 정기효 선수의 위도우메이커가 돋보였다.
A '엑지' 정기효=상대가 4딜러를 많이 쓰는데 4딜러가 나오면 내가 위도우메이커를 들어서 대처하기로 했다. 원래 제일 자신 있는 영웅이라 힐러를 하다 해도 잘 됐다. 상대의 변칙 조합에 우리 팀이 다양한 조합을 꺼낼 수 있다.

Q 위기 상황에서 팀원들이 골고루 킬을 냈다. 그 비결은.
A '스파클' 김영한=상대가 딜러 조합을 쓰면 브리기테가 숨어있거나 뒤를 잡아서 킬을 낼 수 있고 포커싱이 잘 돼서 마지막 공격을 쳐서 킬을 내는 것 같다.

Q 결승 상대가 아직 정해지지 않았지만 누가 올라오면 좋겠는가.
A 이영현=러너웨이가 올라왔으면 좋겠다. '매그' 김태성 선수를 이겨보고 싶다.

Q 결승에 임하는 각오는.
A '스파클' 김영한=선수 생활 하면서 첫 큰 무대인 결승전이다. 많은 도전에서 이룬 결과가 없었기 때문에 더 많이 노력해서 우승까지 노려보겠다.
A '엑지' 정기효=첫 결승에 진출했으니 이때까지 했던 연습보다 더 열심히 해서 이번 시즌 무조건 우승하도록 하겠다.
A '타코야키' 이영현=지금 연습한 것보다 더 많이 연습해서 결승에서도 꼭 이기도록 하겠다.
A '한빈' 최한빈=지금까지 힘들게 이겨서 올라왔는데 조금만 더 노력하면 우승할 수 있을 것 같다.
A '도하' 김동하=2등은 싫어하기 때문에 1등으로 마무리하도록 하겠다.
A '유니크' 유동현=어느 팀이 올라와도 명승부를 펼치고 우리가 우승하는 그림을 만들겠다.

김현유 기자 hyou0611@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그리핀 5승1패 8(11-3)
2샌드박스 4승1패 4(8-4)
3킹존 4승2패 5(10-5)
4담원 4승2패 1(9-8)
5아프리카 3승2패 2(8-6)
6담원 3승2패 1(7-6)
7kt 2승3패 -2(5-7)
8한화생명 2승4패 -3(5-8)
9SKT 1승5패 -6(5-11)
10진에어 6패 -10(2-12)
1이진혁 아프리카 500
2박우태 샌드박스 400
3김광희 킹존 400
4박도현 그리핀 400
5문우찬 킹존 300
6장하권 담원 300
7박재혁 젠지 300
8정지훈 그리핀 200
9김동하 SK텔레콤 200
10황성훈 kt 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