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GSL] 조성호 "16강 최종전 징크스 깨고 싶다"



center
방송 인터뷰에 임하고 있는 조성호(사진=아프리카TV 생중계 화면 캡처).

진에어 그린윙스 조성호가 저그전 스페셜리스트다운 실력을 뽐내면서 16강 티켓을 손에 넣었다.

조성호는 7일 서울 강남구 대치동 아프리카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열린 GSL 2019 시즌1 코드S 32강 B조에서 저그 황강호를 꺾은 이후 방태수마저 제압하고 16강에 진출했다.

조성호는 "연습을 많이 했기에 자신감을 갖고 경기장에 왔는데 뜻대로 잘 풀리지 않아서 아쉬웠다"라면서 "실수가 자주 나와서 패한 경기가 많기에 보완해야할 점도 많이 느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

김도우와의 승자전에 대한 아쉬움을 표현한 조성호는 "1세트에서 분열기를 쓸 계획이 아니었는데 상황이 불리해서 선택했고 2세트에서는 유리한 상황을 만들었는데 실수가 겹치면서 패했다"라고 말했다.

저그 2명을 꺾으면서 16강에 오른 조성호는 "위기가 있기도 했지만 저그전이 생각보다 잘 되어서 16강까지 올라간 것 같다"라고 말했다.

GSL 16강 최종전에서 매번 패하면서 탈락의 고배를 맞이했던 조성호는 "어떤 생각, 어떤 준비를 하든 16강 최종전에서는 지더라"라면서 "이번에는 정말로 마음을 비우고 출전해서 징크스를 깨보고 싶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그리핀 15승3패 23(31-8)
2SK텔레콤 14승4패 18(31-13)
3킹존 13승5패 15(27-12)
4샌드박스 13승5패 12(28-16)
5담원 11승7패 8(25-17)
6한화생명 9승9패 -1(20-21)
7젠지 5승13패 -12(16-28)
8아프리카 5승13패 -15(14-29)
9kt 4승14패 -16(13-29)
10진에어 1승17패 -30(3-35)
1정지훈 그리핀 1300
2김혁규 킹존 1200
3김태민 SK텔레콤 1000
4박우태 샌드박스 900
5박재혁 젠지 900
6이승용 그리핀 800
7김동하 SK텔레콤 700
8장용준 샌드박스 700
9문우찬 킹존 700
10김장겸 샌드박스 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