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ASL] 김승현, '웅진 동료' 임진묵 꺾고 최종전 진출

center
김승현(사진=아프리카TV 생중계 화면 캡처).
◆아프리카TV 스타크래프트 리그 시즌7 16강 A조
패자전 김승현(프, 12시) 승 < 네오실피드 > 임진묵(테, 8시)

'오메킴' 김승현이 웅진 스타즈에서 한솥밥을 먹었던 임진묵을 제압하고 최종전에 올라갔다.

김승현은 10일 서울 강남구 대치동 아프리카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열린 아프리카TV 스타크래프트 리그 시즌7 16강 A조 패자전 임진묵과의 대결에서 초반에 유리하게 풀어갔지만 리버와 질럿이 말을 듣지 않으며 위기에 빠졌다. 하지만 질럿의 이동 속도 업그레이드가 완료된 순간 중앙에 배치됐던 테란의 병력을 단숨에 치워내면서 승리했다.

김승현은 질럿 1기를 생산해 벙커를 짓던 임진묵의 SCV를 끊어냈다. 드라군까지 추가한 김승현은 SCV를 더 잡아냈고 벙커가 완성되자 뒤로 뺐다. 사거리 업그레이드가 완료된 드라군을 앞세워 벙커를 두드린 김승현은 셔틀과 리버를 확보했다.

셔틀에 질럿 2기와 리버 1기를 태워 임진묵의 본진에 드롭을 시도한 김승현은 탱크 2기를 끊어내면서 재미를 봤지반 임진묵의 드롭십 크로스 펀치에 프로브 10기와 드라군 3기를 잃었다. 셔틀의 이동 속도 업그레이드를 완료한 김승현은 한 기를 더 늘리면서 테란의 진출 타이밍을 늦추는 용도로 활용했다.

리버 2기를 셔틀에 실었다가 내리던 컨트롤을 하던 김승현은 셔틀에 태운 타이밍에 골리앗과 레이스에게 요격을 당하면서 손해를 봤다. 질럿의 이동 속도 업그레이드가 되지 않아 임진묵의 벌처와 탱크에게 조이기를 당할 뻔한 김승현은 업그레이드가 완료되자마자 중앙으로 치고 나왔고 넓게 자리하고 있던 테란의 병력을 모두 치워냈다.

아비터를 확보한 김승현은 수비하기 위해 언덕 아래에 자리하고 있던 임진묵의 탱크를 스테이시스 필드로 얼린 뒤 질럿, 드라군, 하이템플러를 확보해 모두 제거했다.

임진묵의 추가 확장을 끊어낸 김승현은 지상군과 하이템플러를 한 번 더 뽑아냈고 정면 돌파를 시도했다. 언덕 위에 있던 탱크를 사이오닉 스톰으로 정리한 김승현은 테란의 본진을 장악하면서 항복을 받아냈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그리핀 15승3패 23(31-8)
2SK텔레콤 14승4패 18(31-13)
3킹존 13승5패 15(27-12)
4샌드박스 13승5패 12(28-16)
5담원 11승7패 8(25-17)
6한화생명 9승9패 -1(20-21)
7젠지 5승13패 -12(16-28)
8아프리카 5승13패 -15(14-29)
9kt 4승14패 -16(13-29)
10진에어 1승17패 -30(3-35)
1정지훈 그리핀 1300
2김혁규 킹존 1200
3김태민 SK텔레콤 1000
4박우태 샌드박스 900
5박재혁 젠지 900
6이승용 그리핀 800
7김동하 SK텔레콤 700
8장용준 샌드박스 700
9문우찬 킹존 700
10김장겸 샌드박스 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