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MSI] 퐁 부, 펜타킬 내주고도 G2 또 잡았다!

center
center


center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 2019 그룹 스테이지 5일차
▶2경기 퐁 부 버팔로 승 < 소환사의협곡 > G2 e스포츠

퐁 부 버팔로가 G2 e스포츠에게 펜타킬을 내주고도 역전승을 거뒀다. 1라운드에 이어 2라운드에서도 G2만 두 번 연속 잡아낸 퐁 부는 'G2 킬러'의 면모를 확고히 다졌다.

퐁 부 버팔로는 14일 베트남 하노이 국립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이하 MSI) 2019 그룹 스테이지 5일차 G2 e스포츠와의 대결에서 과감한 공격성을 앞세워 난전을 유도했고 후반 집중력을 발휘하면서 승리했다. 퐁 부는 그룹 스테이지에서 거둔 2승을 모두 G2와의 경기에서 챙겨갔다.

퐁 부는 8분에 하단 2대2 과정에서 'BigKoro' 당응곡타이의 바루스가 부패의 사슬을 썼지만 빗나가자 G2가 치고 들어오자 정글러 'Meliodas' 호앙티엔낫의 자르반 4세가 대격변으로 2명을 묶었고 미드 라이너 'Naul' 뷰탕루안의 리산드라까지 넘어오면서 2대0으로 앞서 나갔다.

G2는 10분에 하단으로 4명이 모이면서 포탑 다이브를 시도해서 대성공을 거뒀다. 정글러 'Jankos' 마르친 얀코프스키의 카밀이 마법공학 최후통첩을 적중시켰고 'Perkz' 루카 페르코비치의 자야가 퐁 부의 공격을 저항의 비상으로 회피하면서 받아치면서 킬을 추가했다. 11분에 하단 정글 지역에서 퐁 부가 싸움을 걸어오자 'Caps' 라스무스 빈테르의 르블랑이 역습을 통해 2킬을 챙기면서 6대4로 킬 스코어를 역전시켰다.

14분에 중앙으로 4명이 모여 빈테르의 르블랑을 노린 퐁 부는 도와주기 위해 이동한 'Mikyx' 마하일 메흘레의 라칸을 끊어냈고 공간 왜곡으로 합류하려고 했던 'Wunder' 마르틴 한센의 라이즈를 자르반 4세가 깃창 콤보로 끊어내며 6대6을 만들었다.

퐁 부는 19분에 드래곤을 두드리던 G2의 뒤를 잡았고 얀코프스키의 카밀을 덮치면서 순식간에 잡아냈고 자야까지 끊어내면서 킬 스코어 8대8을 만들었다.

퐁 부는 25분에 중앙 지역에서 'Palette' 응유엔하이트렁의 모르가나가 어둠의 속박에 이은 영혼의 족쇄를 통해 빈테르의 르블랑을 두 번 연속 묶으면서 잡아냈고 싸움을 이어갔지만 G2의 톱 라이너 한센의 라이즈에게 펜타킬을 허용하면서 피해를 봤다.

퐁 부는 5명이 모두 살아나자 곧바로 싸움을 걸었다. 'Zeros' 팜밍록의 사일러스가 라칸의 궁극기인 매혹의 질주를 복사하면서 싸움을 열었고 르블랑을 끊어낸 뒤 계속 싸움을 걸면서 자야와 라이즈를 제거하면서 내셔 남작도 챙겼다.

바론 버프를 단 퐁 부는 메흘레의 라칸을 끊어냈고 중앙 억제기를 깼다. 상단 억제기를 밀어내는 과정에 르블랑, 라이즈를 잡아낸 퐁 부는 넥서스를 밀어내면서 G2와의 대결에서 두 번 연속 승리했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그리핀 15승3패 23(31-8)
2SK텔레콤 14승4패 18(31-13)
3킹존 13승5패 15(27-12)
4샌드박스 13승5패 12(28-16)
5담원 11승7패 8(25-17)
6한화생명 9승9패 -1(20-21)
7젠지 5승13패 -12(16-28)
8아프리카 5승13패 -15(14-29)
9kt 4승14패 -16(13-29)
10진에어 1승17패 -30(3-35)
1정지훈 그리핀 1300
2김혁규 킹존 1200
3김태민 SK텔레콤 1000
4박우태 샌드박스 900
5박재혁 젠지 900
6이승용 그리핀 800
7김동하 SK텔레콤 700
8장용준 샌드박스 700
9문우찬 킹존 700
10김장겸 샌드박스 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