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PKL] 뒷심 발휘한 DTN-다나와, 상위권 안착…5주차 종합

center
22일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코리아 리그(이하 PKL)페이즈2 5주차 경기가 끝났다. 4주차에 상위권으로 순위를 끌어올린 디토네이터와 DPG 다나와가 기존 순위권 팀인 젠지 e스포츠, APK 프린스와 치열한 경쟁을 펼쳤다.

4주차 종합 1위 젠지 e스포츠는 85점을 추가하며 1위를 수성했고 2위인 DPG 다나와와 점수 차를 29점까지 벌렸다. 하지만 3주차에 시동을 건 디토네이터가 97점을 추가하며 3위까지 올라왔고 같이 도약한 DPG 다나와도 꾸준히 점수를 확보해 2위로 도약하며 젠지의 뒤를 쫓고 있다.

디토네이터는 17일 열린 A-C조 경기 미라마 라운드에서 36점을 챙기며 상위권에 이름을 올렸고 에란겔에서 12점을 추가하며 총 48점으로 데이 우승을 차지했고 19일 진행된 2일차 경기에서는 미라마에서 40점을 챙겼고 에란겔에서 9점을 확보하며 49점으로 연속 우승을 차지했다.

교전보다 생존에 집중하는 전략으로 순위를 4주차부터 끌어올리기 시작한 DPG 다나와는 데이 우승은 못 했지만 상위권에 이름을 올리며 2위로 도약했다. 5주 1일차 경기에서 36점을 챙기며 3위를 기록했고 2일차 경기에서는 디토네이터의 공세에도 21점을 챙겼고 마지막 라운드에 23점을 추가하며 종합 45점으로 2위를 차지했다.

1주차부터 순위권에 이름을 올린 젠지와 APK는 4주차 경기에서는 각각 53점, 42점을 추가하며 순위를 지키는 데 그쳤지만 5주차에는 70점 이상을 챙기며 상위권을 공고히 지켜냈다. 젠지는 1일차 경기에 31점을 추가했고 3일차 경기에서 우승을 차치해 총 85점을 더했고 APK 프린스는 1일차에 42점을 챙기며 2위에 올랐고 마지막 경기에서 35점을 추가해 4위 자리를 지켜냈다.

구남인 기자 ni041372@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연예

데일리랭킹

1그리핀 13승5패 16(29-13)
2담원 13승5패 12(28-16)
3샌드박스 12승6패 9(27-18)
4SK텔레콤 11승7패 9(26-17)
5아프리카 11승7패 6(26-20)
6젠지 10승8패 4(24-20)
7킹존 9승9패 0(23-23)
8kt 6승12패 -12(16-28)
9한화생명 5승13패 -12(15-27)
10진에어 18패 -32(4-36)
1김건부 담원 1000
2박우태 샌드박스 900
3김장겸 샌드박스 800
4허수 담원 800
5김광희 킹존 700
6박도현 그리핀 700
7김기인 아프리카 700
8곽보성 kt 600
9이진혁 아프리카 600
10김동하 SKT 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