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OWCK] 러너웨이, 풀세트 접전 끝에 퓨전 꺾고 개막전 승리

center
러너웨이(사진=중계방송 캡처).
◆오버워치 컨텐더스 코리아 2019 시즌2 1주차
▶1경기 러너웨이 3대2 퓨전 유니버시티
1세트 러너웨이 1 < 일리오스 > 2 퓨전 유니버시티
2세트 러너웨이 4 < 볼스카야 인더스트리 > 3 퓨전 유니버시티
3세트 러너웨이 2 < 할리우드 > 3 퓨전 유니버시티
4세트 러너웨이 2 < 하바나 > 1 퓨전 유니버시티
5세트 러너웨이 2 < 네팔 > 0 퓨전 유니버시티

러너웨이가 풀세트 접전 끝에 퓨전 유니버시티를 꺾고 개막전 승리를 가져갔다.

러너웨이는 25일 진행된 오버워치 컨텐더스 코리아 2019 시즌2 1주차 경기에서 퓨전에 3대2 승리를 거뒀다. 강력한 전력을 뽐내는 두 팀답게 경기는 팽팽하게 한 세트씩을 주고받으며 흘러갔고 러너웨이는 4, 5세트 후반 집중력을 발휘하며 시즌 첫 승을 수확했다.

1세트 전장은 '일리오스'였다. 1라운드 등대 맵에서 퓨전은 '나이스트' 이호성의 솜브라를 앞세워 거점을 가져갔다. 치열한 경기 끝에 '알람' 김경보의 아나가 힐밴과 나노 강화제로 거점을 정리하며 퓨전이 선취점을 올렸다. 2라운드 폐허 맵에서 3딜러를 꺼낸 러너웨이는 '슈이' 이동재의 파라가 맹공을 퍼부으며 1대1을 만들었다.

3라운드 다시 퓨전이 반격했다. '베르나르' 신세원의 디바가 러너웨이의 딜러 조합을 견제하며 킬을 올렸고 'Elk‘ 엘리야 갤러거의 루시우가 2인 낙사를 만들며 거점을 빼앗았다. 퓨전은 이호성의 둠피스트로 3-3 조합을 무너뜨린 후 러너웨이가 거점을 밟지 못하며 1세트를 가져갔다.

2세트는 '볼스카야인더스트리'에서 진행됐다. 퓨전은 3-3 조합을 꺼내 힘으로 솜브라 조합을 정리하며 A거점을 점령했다. 퓨전은 중력자탄 싸움에서 초월과 함께 '창식' 문창식의 라인하르트가 킬을 쓸어 담으며 2점을 올렸다. 솜츠를 꺼낸 러너웨이는 '야키' 김준기의 해킹과 함께 '희수' 정희수의 자리야가 데미지를 퍼부으며 A거점을 챙겼고 궁극기 다섯 개를 단번에 쏟아 부어 B거점을 차지했다.

추가 라운드, 러너웨이는 딜러 조합으로 공격을 펼쳐 '매그' 김태성의 윈스턴을 앞세워 1점을 챙겼고 해킹-대지분쇄 연계가 적중하며 B거점을 가져갔다. 수비에 나선 러너웨이는 4딜러를 꺼내든 퓨전의 공격에 A거점을 내줬지만 궁극기 우위를 살려 B거점을 지켰다. 러너웨이는 김태성이 두 번의 대지분쇄로 퓨전을 막아서며 수비에 성공하고 2세트를 가져갔다.

3세트는 '할리우드'에서 펼쳐졌다. 퓨전은 속도 빠른 솜츠로 수비를 펼쳤다. 러너웨이는 솜브라의 실수를 틈타 A거점을 점령하고 라인하르트가 맹공을 퍼부으며 전진했지만 퓨전은 EMP로 제동을 걸며 2점에서 수비를 마쳤다. 공격으로 전환한 퓨전은 snillo' 시몬 엑스트룀의 집결과 함께 1점을 가져갔고 궁극기 싸움에서 우위를 점하며 빠르게 2점을 챙겼다. 문창식의 대지분쇄가 연이어 적중하며 퓨전이 화물을 밀고 세트스코어 2대1을 만들었다.

4세트 전장은 '하바나'였다. 러너웨이는 나노 강화제와 함께 밀고 들어오는 퓨전에 1점을 내주자 '이재곤' 이재곤이 바티스트를 꺼내 수비를 펼쳤다. 러너웨이는 불사 장치로 퓨전의 진격을 저지하고 김준기의 솜브라가 빠르게 EMP를 돌리며 1점만을 내주고 공격에 나섰다. 해킹으로 앞라인을 정리하며 전진한 러너웨이는 '강남진' 강남진의 아나가 나노강화제를 받은 라인하르트를 재우며 경기를 풀세트로 끌고 갔다.

승자결정전은 '네팔'에서 펼쳐졌다. 1라운드 성소 맵에서 러너웨이는 지원가 라인이 퓨전의 딜러 조합을 상대로 킬을 올리며 거점 점령도를 높였고 조합을 바꾼 퓨전에 궁극기 우위를 점하며 완승을 거뒀다. 2라운드 마을 맵에서 러너웨이는 메이를 꺼낸 퓨전에 거점을 내줬지만 궁극기를 쏟아 부어 거점을 빼앗았다. 러너웨이는 대지분쇄와 EMP를 연달아 적중시키며 점령도를 뒤집었고 중력자탄으로 발을 묶으며 승리를 완성했다.

김현유 기자 hyou0611@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연예

데일리랭킹

1샌드박스 9승3패 8(18-10)
2담원 8승3패 8(18-10)
3젠지 8승4패 6(17-11)
4킹존 8승4패 6(19-13)
5그리핀 7승4패 7(16-9)
6아프리카 7승5패 4(17-13)
7SKT 6승5패 4(15-11)
8kt 3승8패 -9(9-18)
9한화생명 2승10패 -12(8-20)
10진에어 12패 -22(2-24)
1김광희 킹존 600
2박우태 샌드박스 600
3장하권 담원 500
4이진혁 아프리카 500
5김건부 담원 500
6김정민 젠지 500
7곽보성 kt 400
8정지훈 그리핀 400
9이성진 젠지 400
10박종익 킹존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