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리프트 라이벌즈] 펀플럭스, 케이틀린 화력 앞세워 매드 격파

center
center


center

◆리프트 라이벌즈 2019 그룹 스테이지 2일차
▶펀플럭스 피닉스 승 < 소환사의협곡 > 매드팀

펀플럭스 피닉스가 LMS-VCS 연합팀에게 전패를 안기면서 리프트 라이벌즈에서 첫 승을 따냈다.

펀플럭스 피닉스는 5일 서울 장충 체육관에서 열린 리그 오브 레전드 리프트 라이벌즈 2019 LCK-LPL-LMS-VCS(이하 리프트 라이벌즈) 그룹 스테이지 2일차 매드팀과의 대결에서 'Lwx' 린웨이샹의 케이틀린을 완벽하게 성장시키면서 승리했다.

펀플럭스는 하단 라인전에서는 'Lwx' 린웨이샹의 케이틀린을 앞세워 우위를 점했지만 본진에 갔다가 돌아오는 과정에서 순간이동을 쓰는 'Doinb' 김태상의 오리아나와 호응하려던 정글러 'Tian' 가오티안량의 신 짜오가 매드의 'Kongyue' 시아오젠초의 리 신, 'Uniboy' 첸창추의 카르마 조합에 의해 잡히면서 첫 킬을 내줬다.

7분에 하단으로 'Tian' 가오티안량의 신 짜오가 합류한 펀플럭스는 와드를 매설하러 빠지던 'K' 코카이셍의 유미를 끊어냈고 포탑 체력을 빼놓았다. 10분에는 'Crisp' 리우칭송의 유미가 빛의 속박으로 유미를 묶었고 덫과 최후의 섬광 연계를 통해 킬을 추가했다.

골드 획득량에서 뒤처진다고 판단한 매드팀이 15분에 협곡의 전령이라도 가져가려 하자 스틸에 성공한 펀플럭스는 전투로 이어갔고 'Liang' 우리앙테의 제이스를 끊어냈다. 전령을 앞세워 중앙 외곽 1차 포탑을 파괴한 펀플럭스는 2차 포탑 앞에서 전투를 벌여 제이스를 또 다시 잡아냈다.

20분에 매드팀의 하단 정글로 파고 들었다가 'Lwx' 린웨이샹의 케이틀린이 물리자 펀플럭스는 럭스와 오리아나가 실드를 씌워주면서 빠져 나왔고 안전 거리를 확보한 이후에는 화끈하게 퍼부으면서 연속 킬을 챙겨갔다.

내셔 남작을 가져간 펀플럭스는 상단 압박 과정에서 카르마를 끊어냈고 'Doinb' 김태상의 오리아나가 충격파로 제이스를 묶으면서 킬을 추가했다. 쌍둥이 포탑을 파괴한 펀플럭스는 넥서스까지 무너뜨렸고 LPL에게 4승째를 안겼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연예

데일리랭킹

1그리핀 13승5패 16(29-13)
2담원 13승5패 12(28-16)
3샌드박스 12승6패 9(27-18)
4SK텔레콤 11승7패 9(26-17)
5아프리카 11승7패 6(26-20)
6젠지 10승8패 4(24-20)
7킹존 9승9패 0(23-23)
8kt 6승12패 -12(16-28)
9한화생명 5승13패 -12(15-27)
10진에어 18패 -32(4-36)
1김건부 담원 1000
2박우태 샌드박스 900
3김장겸 샌드박스 800
4허수 담원 800
5김광희 킹존 700
6박도현 그리핀 700
7김기인 아프리카 700
8곽보성 kt 600
9이진혁 아프리카 600
10김동하 SKT 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