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건틀렛] 젠지, 두 번의 '완막'으로 LGE 완파…승자전 진출

center
◆2019 오버워치 컨텐더스 건틀렛 그룹 스테이지
▶젠지 3대0 린간 e스포츠&후야
1세트 젠지 2 < 부산 > 1 LGE
2세트 젠지 1 < 아이헨발데 > 0 LGE
3세트 젠지 1 < 파리 > 0 LGE

젠지가 두 번의 '완막'을 만드는 수비력을 뽐내며 린간 e스포츠&후야를 완파했다.

젠지는 10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에스플렉스센터에 위치한 e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오버워치 컨텐더스 건틀렛 그룹 스테이지 경기에서 린간 e스포츠&후야(이하 LGE)에 3대0으로 승리했다. 이번 승리로 파이널 브래킷 진출을 확정한 젠지는 팀 엔비와 조 1위를 두고 승자전 맞대결을 펼친다.

젠지는 1세트 '부산'에서 역전승을 거두며 기분 좋게 출발했다. 젠지는 1라운드 메카 기지에서 궁극기 사이클이 꼬이며 선취점을 내줬지만 2라운드 시내에서 반격했다. 난전을 거듭한 경기에서 LGE가 융화로 이득을 보여 승기를 잡았지만 '오베론' 함은상의 오리사가 버티고 꼼짝 마로 '스토커' 정학용의 리퍼와 연계를 만들며 젠지에 승리를 안겼다. 3라운드 사찰에서 젠지는 둠피스트에 견제가 몰린 사이 정학용의 리퍼가 활약하며 역전승을 거뒀다.

젠지는 깔끔한 경기력으로 2세트 '아이헨발데'를 가져가며 2대0을 만들었다. 젠지의 파라-바스티온 수비에 LGE는 메이-리퍼와 아나로 맞대응했지만 '위키드' 최석우의 파라가 맹공을 퍼부으며 수비를 펼쳤다. 화력으로 손쉽게 LGE를 몰아낸 젠지는 궁극기로 거점을 정리하며 한 칸도 주지 않고 '완막'에 성공했다. 젠지는 바스티온-메이로 공격에 나섰고 '블리스' 김소명의 불사장치가 바스티온을 케어하며 순식간에 LGE를 제거하고 A거점을 점령했다.

3세트 '파리'에서도 젠지의 수비력이 빛났다. 다시 임길성-적학용으로 딜러진을 교체했지만 젠지는 2세트와 같은 경기력을 그대로 보여줬다. 젠지는 다시 한 번 파라-바스티온을 꺼냈고 LGE는 젠지의 단단한 수비를 뚫지 못하며 이번에도 한 점을 챙기는데 실패했다. 공격에 나선 젠지는 바스티온-메이를 꺼냈고 전략적인 움직임 속에서 임길성의 바스티온이 맹공을 퍼부으며 손쉽게 1점을 챙겼다.

김현유 기자 hyou0611@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슬라이드

데일리랭킹

1그리핀 13승5패 16(29-13)
2담원 13승5패 12(28-16)
3샌드박스 12승6패 9(27-18)
4SK텔레콤 11승7패 9(26-17)
5아프리카 11승7패 6(26-20)
6젠지 10승8패 4(24-20)
7킹존 9승9패 0(23-23)
8kt 6승12패 -12(16-28)
9한화생명 5승13패 -12(15-27)
10진에어 18패 -32(4-36)
1김건부 담원 1000
2박우태 샌드박스 900
3김장겸 샌드박스 800
4허수 담원 800
5김광희 킹존 700
6박도현 그리핀 700
7김기인 아프리카 700
8곽보성 kt 600
9이진혁 아프리카 600
10김동하 SKT 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