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무릎' 배재민, e스포츠 월드 챔피언십 출전한다

한국e스포츠협회, 제11회 e스포츠 월드 챔피언십 대표 선발 완료

center
제11회 e스포츠 월드 챔피언십에 한국 대표로 출전하는 '무릎' 배재민(왼쪽)과 '토네이도' 김동기.
한국e스포츠협회(www.e-sports.or.kr)가 제11회 e스포츠 월드 챔피언십에 출전할 한국 대표 선수를 23일(수) 발표했다.

철권7 종목에는 '무릎' 배재민이 선발됐다. '무릎' 배재민은 한국인들 가운데 '철권 월드 투어 2019' 순위가 가장 높기에 한국 대표로 선발됐다. 락스 드래곤즈 소속인 배재민은 한국 최고 철권7 선수 중 한 명으로, 올해 철권 월드 투어 마스터급 대회인 콤보 브레이커(5월), CEO(6월), VS 파이팅(7월)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배재민은 "e스포츠의 역사와 함께 해온 월드 챔피언십 대회에 한국 대표로 선발된 것을 영광으로 생각한다. 철권 종목이 계속 선정되는 점에도 격투 종목 선수로서 감사의 인사를 보내며, 한국의 e스포츠 위상을 세계에 알리는 데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각오를 전했다.

eFootball PES 2020(이하 PES 2020) 종목은 대표 선발전에서 우승한 '토네이도' 김동기가 한국 대표 선수로 확정됐다. PES 2020 대표 선발전은 지난 19일(토) 캡틴플스 이수역점에서 전국에서 85여 명의 선수들이 모인 가운데 진행됐고 김동기는 치열한 승부 끝에 한국 대표로 최종 선발됐다. 김동기는 닛산컵 PES 2018 대회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경력이 있는 실력자이기도 하다.

김동기는 "월드 챔피언십에 한국 대표로 선발되어 큰 영광이다. 세계 각지에 선수들이 출전하는 만큼 한국의 명예를 걸고 최선을 다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두 선수는 오는 12월 11일(수) 서울에서 개막하는 제11회 e스포츠 월드 챔피언십에 한국 대표로 참가한다. 한국 대표팀은 지난 해 리그 오브 레전드 우승과 철권7 3위를 기록하며 8번째 종합 우승을 차지한 바 있어, 올해도 선전을 기대하고 있다.

e스포츠 월드 챔피언십은 국제e스포츠연맹(IESF)이 주최하는 세계 유일의 e스포츠 국가 대항전으로, 올해로 11회를 맞았다. 올해 공식 종목으로는 도타2, 철권7, eFootball PES 2020 종목이 선정됐으며 제11회 대회는 서울에서 12월 11일(수)부터 15일(일)까지 5일간 진행된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연예

데일리랭킹

1DRX 7승1패 9(15-6)
2담원 6승2패 10(14-4)
3젠지 6승2패 7(13-6)
4T1 5승3패 4(12-8)
5아프리카 5승3패 4(11-7)
6다이나믹스 4승4패 0(10-10)
7kt 3승5패 -4(7-11)
8샌드박스 3승5패 -4(7-11)
9설해원 1승7패 -12(3-15)
10한화생명 8패 -14(2-16)
1곽보성 젠지 800
2조건희 담원 500
3김창동 T1 500
4정지훈 DRX 500
5이재원 다이나믹스 500
6진성준 아프리카 400
7허수 담원 400
8류민석 DRX 300
9김건부 담원 300
10최현준 DRX 300
1T1 90 -
2젠지 70 -
3DRX 50 -
4담원 30 -
5kt 10 -
6한화생명 - -
7다이나믹스 - -
8아프리카 - -
9kt - -
10설해원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