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KeSPA컵] 다이나믹스 '쿠잔' 이성혁 "'리치' 영입 이유 증명했다"

center
"리빌딩하는 과정에서 톱 라이너를 찾기가 쉽지 않았고 '리치' 이재원을 영입했는데 좋은 결과를 만들어낸 것 같다."

다이나믹스의 미드 라이너 '쿠잔' 이성혁이 톱 라이너로 포지션을 바꾼 '리치' 이재원의 플레이를 칭찬했다.

다이나믹스는 25일 서울 서초구 서초동 넥슨 아레나에서 열린 리그 오브 레전드 KeSPA컵 2019 울산 16강 F조 아수라와의 대결에서 2대0으로 승리했고 이 과정에서 '리치' 이재원은 2세트 MVP로 선정됐다.

이성혁은 "상대 팀이 아수라였기에 2대0으로 이길 수 있다고 생각하고 경기에 임했는데 2세트에서 위기를 맞았지만 이재원이 훌륭한 플레이를 펼쳐준 덕분에 승리했다"라고 평가했다.

2세트에서 위기를 맞이한 이유를 묻자 이성혁은 "원거리 딜러 '페이즈' 서대길이 잠시 '정신줄'을 놓았던 것 같다"라면서 "그래도 장로 드래곤 싸움에서는 포지션을 잘 잡고 화력을 쏟아부어서 승리할 수 있었다"라고 말했다.

젠지에서 이재원과 미드 라이너로 경쟁을 펼쳤던 이성혁은 "다이나믹스에 합류하고 난 뒤에 톱 라이너를 구하는 과정에서 마땅한 선수를 찾지 못하던 차에 이재원의 포지션 변경 소식을 듣고 연락을 취했다"라면서 "젠지에 있을 때부터 챔피언에 대한 이해도가 높았고 노력하는 선수였기 때문에 잘해낼 것 같았는데 오늘 톱 라이너로서도 제 몫을 다해준 것 같다"라고 평가했다.

다음 시즌에 챌린저스에서 뛰어야 하는 이성혁은 "2020년에는 외국 팀에서 뛰어보려고 했는데 뜻대로 되지 않았다"라면서 "나를 받아준 다이나믹스를 챔피언스 코리아로 올리는 것을 목표로 열심히 해볼 생각이다"라고 계획을 전했다.

8강 1라운드에서 친정팀인 젠지와 상대하는 이성혁은 "누가 봐도 올해 젠지의 라인업은 대단한 것 같다"라면서 "상대하기 벅찬 팀이겠지만 최선을 다해서 이겨보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서초=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연예

데일리랭킹

1DRX 6승1패 8(13-5)
2담원 5승1패 9(11-2)
3아프리카 4승2패 4(9-5)
4T1 4승2패 3(9-6)
5젠지 4승2패 3(9-6)
6다이나믹스 3승3패 1(8-7)
7kt 3승4패 -2(7-9)
8샌드박스 2승4패 -6(5-11)
9설해원 1승5패 -8(3-11)
10한화생명 7패 -12(2-14)
1곽보성 젠지 500
2조건희 담원 500
3이재원 다이나믹스 400
4진성준 아프리카 400
5김창동 T1 400
6김혁규 DRX 300
7류민석 DRX 300
8허수 담원 300
9이상혁 T1 200
10이성혁 다이나믹스 200
1T1 90 -
2젠지 70 -
3DRX 50 -
4담원 30 -
5kt 10 -
6한화생명 - -
7다이나믹스 - -
8아프리카 - -
9kt - -
10설해원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