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롤챔스] 샌드박스 '온플릭' 김장겸 "멥디 감독님은 명언 제조기"

center
"감독님이 명언을 좋아하시는데 오늘은 '손가락은 주먹을 이길 수 없다'라는 좋은 말씀을 해주셨다."

샌드박스 게이밍의 정글러 '온플릭' 김장겸이 "'YamatoCannon' 야콥 멥디 감독이 현장에서 진두지휘한 첫 경기에서 연패를 끊은 것 같다"라고 말했다.

김장겸은 4일 서울 종로구 그랑서울에 위치한 롤파크에서 열린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2020 서머 3주 4일차 다이나믹스와의 대결에서 2대1로 승리하면서 5연패의 사슬을 끊어냈다.

김장겸은 "5연패를 당하는 동안 모두가 힘들었는데 오늘을 기점으로 올라가는 모습을 보여주겠다"라면서 "'YamatoCannon' 야콥 멥디 감독님이 현장에 오신 첫 날 승리를 따낸 것도 의미가 크다"라고 말했다.

자가 격리가 끝난 이후 멥디 감독과 함께 생활하고 있는 김장겸은 "감독님이 명언을 좋아하시는데 굉장히 좋은 비유를 많이 하신다"라면서 "오늘 경기장에서는 선수들을 하나의 손가락에 비유하면서 '따로 놀면 손가락 하나이지만 뭉치면 주먹이 되고 손가락 하나는 주먹을 이기지 못한다'라는 좋은 말씀을 해주셨다"라고 말했다. 영어로 어느 정도 의사소통을 할 수 있다고 말한 김장겸은 "톱 라이너 '서밋' 박우태가 약한 힘들어하는 것 같다"라고 웃으며 말했다.

1세트에서 볼리베어를 가져간 이유를 묻자 김장겸은 "지난 번 젠지 e스포츠와의 대결에서 '클리드' 김태민의 볼리베어에게 호되게 당한 뒤에 나도 열심히 훈련했고 그 덕분에 오늘 좋은 경기력이 나온 것 같다"라고 말했다.

김장겸은 "5연패를 당하는 동안에도 우리를 응원해주신 팬들께 죄송하면서도 감사하다"라면서 "멥디 감독님과 함께 쭉쭉 치고 나가겠다"라고 각오를 말했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담원 11승 1패 +15(22-7)
2젠지 8승 3패 +11(19-8)
3한화생명 7승 4패 +3(16-13)
4DRX 7승 4패 0(15-15)
5T1 6승 6패 +3(17-14)
6kt 5승 6패 -1(13-14)
7아프리카 4승 7패 -2(12-14)
8농심 3승 8패 -8(9-17)
9프레딧 3승 8패 -9(8-17)
10리브 2승 9패 -12(6-18)
1허수 ShowMaker 800
2정지훈 Chovy 700
3김동하 Khan 500
4김광희 Rascal 500
5홍창현 PYOSIK 500
6이진혁 Dread 500
7김태민 Clid 500
8이진혁 Dread 500
9류민석 Keria 500
10손우현 Ucal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