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전태양과 이영호의 오랜 인연

center
2007년의 전태양(왼쪽)과 이영호
FA를 신청한 전태양이 KT 롤스터와 계약을 체결하면서 이영호와 만들었던 과거의 인연이 다시 한 번 회자되고 있다.

전태양과 KT 롤스터 프로게임단은16일 한국e스포츠협회에 FA 협상 결과를 통보했고 공식 발표되면서 KT 롤스터의 유니폼을 입는다. 8게임단과 진에어 그린윙스 소속으로 뛰던 전태양이 KT 롤스터에 새로운 둥지를 틀면서 이영호와의 시너지 효과가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전태양과 이영호의 인연은 2006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송호창 감독이 이끌던 팬택 EX 프로게임단은 유소년 시스템에 큰 관심을 갖고 있었다. 이윤열의 사례를 통해 나이가 어린 선수들 가운데스타크래프트:브루드워(이하 스타1)에 재능을 보이는 선수들을 영입해 프로게임단의 시스템을 통해 키워낸다면 다른 선수들보다 일찍 데뷔할 수 있고 대성할 수 있다는 판단을 내린 팬택 EX는 될성부른 떡잎을 찾아 나섰다.

2005년 박성균, 2006년 이영호를 발굴해낸 팬택 EX는 전태양에 대한 소식을 전해 들었다. 초등학생이긴 하지만 스타1에 무한한 재능을 보이고 있다는 이야기를 접한 팬택은 영입에 나섰고 부모님의 동의를 얻어 숙소 생활을 시작했다.

전태양과 이영호는 비슷한 처지였다. 2006년 당시 중학생이던 이영호와 초등학생이던 전태양은 학업과 연습을 병행해야 하는 상황이었던 이영호와 전태양은 새벽같이 일어나 가방을 메고 학교에 가서 수업을 들은 뒤 게임단으로 복귀해서 연습에 매진하곤 했다.

팬택과 인연이 먼저 끊어진 쪽은 이영호였다. 2006년말 팬택 EX 게임단의 모기업인 팬택앤큐리텔이 경영난으로 인해 워크아웃 소식이 들렸고 이영호는 2007년 상반기 드래프트를 받을 때 KT 롤스터로 방향을 선회, 지금까지 선수 생활을 한 팀에서 이어가고 있다. 만약 팬택이 이영호를 드래프트했다면 이윤열, 전태양과 함께 위메이드로 소속을 옮겨 세계 최강의 테란 라인을 구축할 수 있었겠지만 이영호가 KT를 택하면서 전태양과의 인연도 끝이 났다.

이후 이영호는 KT 롤스터의 에이스로 자리를 잡았다. 데뷔 첫 대회인 다음 스타리그에서 4강까지 올랐고 이후 골든 마우스 3회, 금배지 3회, WCG 우승 등 개인리그를 휘어잡은 이영호는 프로리그에서도 5번이나 다승왕에 오르며 소속팀인 KT 롤스터에게 창단 10년만에 첫 프로리그 우승컵을 안기기도 했다.

전태양은 우여곡절을 겪었다. 팬택 EX 게임단이 위메이드에 인수되면서 어쩔 수 없이 옷을 갈아 입은 전태양은 2011년 위메이드가 프로게임단 운영을 포기하면서 8게임단으로 자리를 옮겼다. MBC게임 히어로, 화승 오즈, 위메이드 폭스에서 성적이 좋았던 선수들이 모이면서 역대 최강 진용을 갖출 것이라 여겨졌다. 이제동, 염보성과 함께 에이스 라인을 구축했던 8게임단이지만 이제동은 해외팀인 EG로 임대됐고 염보성은 리퀴드를 거쳐 은퇴하면서 전태양 홀로 큰 짐을 짊어졌다. 12-13 시즌까지 8게임단을 지킨 전태양은 진에어가 팀에 네이밍 후원사로 나서면서 남으려 했지만 뜻이 맞지 않았고 결국 KT 롤스터에 새 둥지를 텄다.

팬택 EX라는 하나의 뿌리에서 게이머 생활을 시작했지만 2007년 이후 7년만에 KT 롤스터에서 재결합한 이영호와 전태양의 인연이 어떤 모습을 남길지 귀추가 주목된다.

[데일리e스포츠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데일리e스포츠 추석맞이 풍성한 '글래머' 이벤트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담원 16승2패 29(34-5)
2DRX 15승3패 19(32-13)
3젠지 14승4패 19(31-12)
4T1 13승5패 14(28-14)
5아프리카 10승8패 1(21-20)
6kt 7승11패 -7(18-25)
7샌드박스 7승11패 -8(17-25)
8다이나믹스 5승13패 -12(16-28)
9한화생명 2승16패 -26(8-34)
10설해원 1승17패 -29(6-35)
1곽보성 젠지 1300
2허수 담원 1100
3김창동 T1 1000
4김건부 담원 1000
5정지훈 DRX 900
6이재원 다이나믹스 900
7류민석 DRX 800
8박재혁 젠지 700
9최현준 DRX 600
10조건희 담원 600
1T1 90 20
2젠지 70 -
3DRX 50 -
4담원 30 -
5kt 10 -
6한화생명 - -
7다이나믹스 - -
8아프리카 - -
9kt - -
10설해원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