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LG-IM '라일락' 전호진, 서포터로 전향

center
올라운드 플레이어 '라일락' 전호진이 섬머 리그에는 서포터로 나선다.

LG-IM 리그오브레전드(이하 LOL)팀이 포지션을 확정짓고 섬머 리그를 위한 담금질에 들어갔다.

LG-IM은 각자 정해진 포지션이 있었지만 서포터를 담당하던 '타투' 이민우가 개인 사정으로 섬머 리그 출전이 불가능해지면서 '콘샐러드' 이상정을 영입했고 포지션 확정에 어려움을 겪었다.

LG-IM에 속한 전호진, 이상정, '링트롤' 정윤성은 올라운더로 잘 알려져있다. 따라서 LG-IM은 팀 OP에서 중단을 맡던 이상정이 들어온 후 중단은 '미드킹' 박용우로 고정하고 나머지 선수들이 여러 시도를 통해 포지션 확립에 대한 고민을 거듭했다.

강동훈 감독에 따르면 LG-IM은 상단 이상정, 정글 정윤성, 중단 박용우, 원거리 딜러 최현일, 서포터 전호진 체제를 확정짓고 섬머 리그 본선에 대비하고 있다. 강동훈 감독은 "많은 시행착오를 거쳐 포지션이 확정됐고 연습 경기에서도 나쁘지 않은 승률을 기록하고 있다"며 "포지션 선정 과정에서 전호진이 많이 양보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전호진은 섬머리그 16강 본선에 대비해 최현일과 한창 호흡을 맞추는 중이다. 전호진은 "최현일과 지난 시즌 팀 OP에서 함께 했기 때문에 호흡을 맞추기가 더 수월한 것 같다"고 말했다.

또 전호진은 "원래 상단을 맡고 싶었지만 팀에 도움이 되는 쪽으로 결정을 했다"며 서포터를 담당하게 된 이유를 밝혔고 "다른 팀들의 서포터에 비하면 부족한 부분이 많지만 점점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데일리e스포츠 강성길 기자 gillnim@dailyesports.com]

*SK텔레콤과 함께하는 e스포츠 세상(www.sktelecom.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연예

데일리랭킹

1젠지 11승1패 18(23-5)
2T1 10승2패 14(22-8)
3드래곤X 8승4패 8(19-11)
4kt 6승5패 0(14-14)
5아프리카 6승5패 0(15-15)
6담원 5승7패 -3(13-16)
7샌드박스 4승8패 -5(12-17)
8한화생명 4승8패 -8(11-19)
9APK 3승9패 -10(8-18)
10그리핀 2승10패 -14(8-22)
1곽보성 젠지 800
2김태민 젠지 800
3정지훈 드래곤X 800
4장하권 담원 600
5이상혁 T1 600
6김하람 아프리카 500
7박진성 T1 500
8박우태 샌드박스 400
9이서행 kt 400
10허수 담원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