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롤챔스 결승] 킹존, 아프리카 꺾고 두 시즌 연속 우승 쾌거…'역대 두 번째'

center
center
center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2018 스프링 결승전
▶킹존 드래곤X 3대1 아프리카 프릭스
1세트 킹존 < 소환사의협곡 > 승 아프리카
2세트 킹존 승 < 소환사의협곡 > 아프리카
3세트 킹존 승 < 소환사의협곡 > 아프리카
4세트 킹존 승 < 소환사의협곡 > 아프리카

킹존 드래곤X가 두 시즌 연속 우승의 위업을 달성했다.

킹존은 14일 부산광역시 연제구에 위치한 부산 사직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롤챔스) 2018 스프링 결승전에서 아프리카 프릭스를 3대1로 꺾고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킹존은 4세트 9분 예상치 못한 타이밍에 상단 개입 공격을 펼쳤고 '기인' 김기인을 잡아냈다. 다만 11분 톱과 정글의 교전 구도에서 1대1로 킬을 교환하고, 아프리카 바텀 듀오의 가세로 정글러 '피넛' 한왕호가 잡히며 손해를 봤다.

18분 협곡의 전령을 사냥한 킹존은 아프리카의 공격을 맞았고, 아지르의 궁극기에 바텀 듀오가 잡히며 큰 손해를 입었다. 그나마 협곡의 전령으로 중단 1차 포탑을 밀어내며 운영의 폭을 넓혔다.

킹존은 잘 성장한 톱 라이너 '칸' 김동하를 하단에 배치해 2차 포탑을 압박했다. 다만 23분 상단에 있던 김동하가 탐 켄치의 궁극기에 포위 당하며 제압, 속도에 제동이 걸렸다.

드래곤을 사냥하며 몸집을 불린 킹존은 31분 중단으로 이동하는 듯 내셔 남작을 두드려 사냥에 성공했다. 이어 33분 중단과 하단의 2차 포탑을 밀어내며 운영에 속도를 붙였다.

킹조은 김기인의 부재를 확인한 뒤 하단 억제기를 밀었다. 이어 김동하의 활약으로 수적 우위를 점했고, 중단 억제기를 압박하는 과정에서 교전을 벌였다. 아프리카의 수비진을 다수 물리친 킹존은 34분 넥서스를 파괴하며 우승을 확정지었다.


부산=이윤지 기자 (ingji@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그리핀 8승1패 11(16-5)
2킹존 7승3패 7(16-9)
3젠지 7승3패 5(15-10)
4한화생명 6승4패 6(16-10)
5아프리카 6승4패 5(15-10)
6kt 6승4패 5(14-9)
7MVP 4승6패 -6(8-14)
8SK텔레콤 3승6패 -5(8-13)
9진에어 2승8패 -11(6-17)
10bbq 0승10패 -17(3-20)
1김동하 킹존 800
2김태훈 한화생명 700
3손우현 kt 600
4이상혁 SK텔레콤 500
5이서행 아프리카 500
6김기인 아프리카 400
7강민승 젠지 400
8박도현 그리핀 400
9박재혁 젠지 400
10정지훈 그리핀 300
1킹존 90 -
2아프리카 70 -
3kt 50 -
4SK텔레콤 30 -
5젠지 10 -
6한화생명 10 -
7진에어 - -
8bbq - -
9MVP - -
10그리핀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