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영상뉴스] 김영훈-정종민, 여메카닉과 배틀메이지의 진검 승부

center
정종민을 물리치고 생애 첫 4강에 오른 김영훈.
총력전에서 신예가 경험 많고 노련한 선수를 꺾기는 어려운 일입니다. 총력전은 실력과 더불이 경험이 중요하기 떄문이죠. 적재적소에 딱 맞는 카드를 꺼내 들어야 하기에 아무리 실력이 출중하다 해도 경험 많은 선수들을 제압하기란 쉽지 않습니다.

신예 김영훈과 노장 정종민의 맞대결. 경기에 들어가기 전까지만 하더라도 대부분의 전문가들은 정종민의 우세를 점쳤습니다. 캐릭터 상성도 상성이지만 밥 먹듯 상위 라운드 진출에 성공했던 정종민의 경험을 신예인 김영훈이 뛰어넘기란 불가능해 보였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신예 김영훈은 여메카닉으로 노련한 정종민을 꺾고 4강 진출에 성공했습니다. 김영훈은 여메카닉으로 정종민의 배틀메이지를 어떻게 상대하면 되는지 제대로 보여줬죠. 방심했던 탓인지 정종민도 패하고 난 뒤 멋쩍은 웃음을 짓기도 했습니다.

신예 김영훈이 어떻게 정종민을 꺾을 수 있었던 것일까요? 영상을 통해 만나 보시기 바랍니다.


이소라 기자 (sora@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슬라이드

골프/연예

데일리랭킹

1그리핀 13승5패 16(29-13)
2담원 13승5패 12(28-16)
3샌드박스 12승6패 9(27-18)
4SK텔레콤 11승7패 9(26-17)
5아프리카 11승7패 6(26-20)
6젠지 10승8패 4(24-20)
7킹존 9승9패 0(23-23)
8kt 6승12패 -12(16-28)
9한화생명 5승13패 -12(15-27)
10진에어 18패 -32(4-36)
1김건부 담원 1000
2박우태 샌드박스 900
3김장겸 샌드박스 800
4허수 담원 800
5김광희 킹존 700
6박도현 그리핀 700
7김기인 아프리카 700
8곽보성 kt 600
9이진혁 아프리카 600
10김동하 SKT 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