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스타1 멸망전] 애공이, 노련한 운영으로 남덕선 제압! 89e스포츠 우승

center
◆지스타 2019 스타크래프트 BJ 멸망전 결승전
▶89e스포츠 4대2 묻고 영호로가
1세트 김택용(프, 12시) 승 < 네오실피드 > 이영호(테, 4시)
2세트 랜딩(테, 7시) 승 < 네오실피드 > 하얀눈길(프, 11시)
3세트 김택용(프, 9시)/민찬기(테, 11시)/황핫바(프, 1시) < 빠른무한 > 승 이영호(테, 6시)/박상현(프, 5시)/오리(프, 3시)
4세트 민찬기(테, 5시) < 오버워치 > 승 박상현(저, 11시)
5세트 김승현(프, 7시) 승 < 블록체인 > 이경민(프, 11시)
6세트 애공이(프, 11시) 승 < 투혼 > 남덕선(저, 1시)

애공이가 남덕선을 격파하면서 89e스포츠의 우승을 확정지었다.

애공이는 17일 부산 벡스코 지스타 특설 무대에서 열린 스타크래프트 BJ 멸망전 결승전 6세트에서 남덕선을 만나 노련한 운영을 통해 승리, 팀의 우승을 확정지었다.

애공이는 본진에 2개의 게이트웨이를 건설하면서 초반 러시를 준비했고 남덕선은 드론 정찰까지 보냈지만 11시 본진까지 올라가지 않고 앞마당만을 확인하면서 대응이 늦어졌다. 질럿 3기를 남덕선의 앞마당으로 보낸 애공이는 성큰 콜로니를 확인하자 무리하게 공격에 동원하지는 않았다.

질럿을 7기까지 생산한 애공이는 앞마당에 넥서스를 지었고 캐논으로 수비 라인을 형성해 놓았다. 9시로 질럿을 보내 해처리를 취소시킨 애공이는 자신의 앞마당으로 밀고 들어온 남덕선의 저글링을 캐논과 프로브로 막아냈고 상대 앞마당으로 질럿 9기를 난입시키면서 성큰 콜로니 방어선을 무너뜨렸고 저글링까지도 잡아냈다.

질럿 4기를 저그의 본진으로 올려 보내면서 흔들기를 성공한 애공이는 질럿을 추가적으로 보내면서 피해를 가중시켰다. 다크 템플러를 확보해 저글링을 정리한 애공이는 다크 템플러 1기로 3시 해처리를 파괴했다.

공격력과 이동 속도 업그레이드를 완료한 애공이는 하이템플러와 드라군으로 조합을 갖췄고 저그의 병력이 3시에 배치된 상황에 앞마당으로 무혈 입성하면서 항복을 받아냈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연예

데일리랭킹

1그리핀 13승5패 16(29-13)
2담원 13승5패 12(28-16)
3샌드박스 12승6패 9(27-18)
4SK텔레콤 11승7패 9(26-17)
5아프리카 11승7패 6(26-20)
6젠지 10승8패 4(24-20)
7킹존 9승9패 0(23-23)
8kt 6승12패 -12(16-28)
9한화생명 5승13패 -12(15-27)
10진에어 18패 -32(4-36)
1김건부 담원 1000
2박우태 샌드박스 900
3김장겸 샌드박스 800
4허수 담원 800
5김광희 킹존 700
6박도현 그리핀 700
7김기인 아프리카 700
8곽보성 kt 600
9이진혁 아프리카 600
10김동하 SKT 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