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MSI] '케리아' 류민석, "따지지 않고 뽑고 싶은 챔피언? 야스오"

center
이미지 캡처=중국 MSI 공식 방송.
"내외적으로 따지지 않고 고르고 싶은 픽이요? 야스오죠."

T1이 부산에서 진행 중인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MSI) 그룹 스테이지서 전승으로 럼블 스테이지에 진출했다. T1은 15일 부산 e스포츠 경기장에서 열린 MSI 그룹 스테이지서 데토네이션 포커스 미(FM), 팀 에이스, 사이공 버팔로를 제압했다.

류민석은 경기 후 중국 매체와의 인터뷰서 사이공 버팔로와의 경기서 완승을 거둔 소감에 대해 "사이공 팀이 잘한다고 생각했다. 우리와 한 경기와 함께 앞선 경기도 봤는데 바텀 듀오가 생각보다 잘하더라"며 "그래서 상대 바텀 라인 픽에 신경을 많이 썼다"고 전했다.

경기 후반 사이공의 몰래 바론 전략에 대해선 "맵의 흐름 상 상대 팀이 위에서 오래 머무를 거 같았다"며 "그웬의 2코어 아이템이 '내셔의 이빨'이었다. 그웬이 '내셔의 이빨'을 가면 바론 딜이 빠르다고 생각해 뭔가 바론을 치는 거 같다고 콜했고 다 같이 갔다"라며 당시 상황에 관해 설명했다.

류민석은 가장 꺼내고 싶은 챔피언을 묻자 "지금까지 밴픽의 흐름상 승리할 확률이 높은 픽을 선택했다"며 "그런 걸 따지지 않고 선택하고 싶은 챔피언이라면 야스오다"라고 답했다.

김용우 기자 (kenzi@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젠지 6승0패 +11(12-1)
2T1 5승1패 +8(11-3)
3담원 기아 4승2패 +5(9-4)
4디알엑스 4승2패 +4(9-5)
5리브 샌드박스 4승2패 +3(8-5)
6kt 롤스터 2승4패 -3(5-8)
7농심 2승4패 -5(4-9)
8광동 프릭스 2승4패 -6(4-10)
9한화생명 1승5패 -6(5-11)
10프레딧 0승6패 -11(1-12)
1최우제 Zeus 400
2정지훈 Chovy 400
3허수 ShowMaker 400
4이가을 Aria 300
5황성훈 Kingen 300
6이채환 Prince 300
7김건우 Zeka 300
8김건부 Canyon 300
9문현준 Oner 300
10김동범 Croco 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