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강릉-대전 다음은 어디? 2024 LCK 서머 결승전 개최 희망 도시 공개 모집

강릉-대전 다음은 어디? 2024 LCK 서머 결승전 개최 희망 도시 공개 모집
2022년 강원도 강릉시에서 진행된 LCK 서머 결승전과 2023년 대전광역시에서 진행된 LCK 서머 결승전이 역대급 흥행 사례를 기록한 가운데, LCK가 2024년 서머 결승전을 함께 할 지방 자치 단체 파트너를 모집한다.

'리그 오브 레전드(LoL)' e스포츠의 한국 프로 리그를 주최하는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대표 오상헌, www.lolesports.com, 이하 'LCK')는 (사)한국e스포츠협회(회장 김영만, www.e-sports.or.kr)와 함께 내년 하반기에 열리는 2024 LCK 서머 결승전 개최 도시를 11월 27일부터 공개 모집한다고 밝혔다.

LCK 서머 결승전 개최에 관심 있는 지방 자치 단체는 12월 22일까지 한국e스포츠협회에 의향서를 제출하면 된다. 의향서를 제출한 지방 자치 단체를 대상으로 유치제안서를 제출받은 뒤 심사를 거쳐 내년 1분기 중에는 개최 도시를 선정할 계획이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e스포츠협회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통상적으로 서머 결승전 우승팀은 LoL e스포츠 최고 권위의 대회인 LoL 월드 챔피언십(이하 롤드컵) 직행을 확정짓기 때문에 그 어느 결승전보다 팬들의 관심이 높다.

LCK는 지난 2022년 LCK 서머 결승전을 강원도 강릉시에 위치한 강릉아레나에서 성공적으로 개최했다. LCK 역사상 수도권과 부산광역시가 아닌 다른 지역에서 결승전을 치른 것은 처음이었으며 결승전 개최 전날 전야제를 병행한 것도 최초였다.

강릉에서의 성공을 바탕으로 LCK는 2023년 처음으로 서머 결승전 개최 희망 도시를 공개 모집했다. 십여 군데가 넘는 지자체에서 관심을 보인 끝에 대전광역시에서 서머 팬페스타와 결승전을 개최하게 됐고 3일 동안 3만여 명이 넘는 e스포츠 팬들이 방문하면서 문전성시를 이뤘다.

2012년 처음 개최된 LCK는 올해로 12년째를 맞이했으며 한국에서 가장 많은 팬과 시청자를 보유한 e스포츠 리그로 입지를 굳혔다. 올해 한국에서 열린 LoL 월드 챔피언십에서 T1이 우승을 차지하면서 12번 참가한 롤드컵에서 무려 8회 우승을 달성하며 다른 리그가 범접할 수 없는 대기록을 세웠다.

LCK 10개 팀이 정규 리그에서 경쟁을 펼친 뒤 6개 팀이 플레이오프에서 자웅을 겨룬다. 전세계에 영어, 중국어 등을 비롯해 총 7개 언어로 생중계되며 지난 8월 대전에서 열린 결승전은 약 364만여 명의 최고 동시 시청자수를 기록한 바 있다. 총 상금은 4억 원이며 우승 상금은 2억 원에 달한다. LCK는 우리은행 등 국내외 10여 개 기업이 후원사로 나서는 국내 최대 규모의 e스포츠 리그다.

허탁 기자 (taylor@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슬라이드

데일리랭킹

1젠지 17승 1패 +29(34-5)
2T1 15승 3패 +24(32-8)
3한화생명 15승 3패 +19(30-11)
4KT 11승 7패 +8(26-18)
5DK 9승 9패 0(21-21)
6광동 7승 11패 -7(18-25)
7피어엑스 6승 12패 -11(16-27)
8농심 4승 14패 -16(14-30)
9디알엑스 3승 15패 -21(11-32)
10브리온 3승 15패 -25(8-33)
1
2
3
4
5
6
7
8
9
1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