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KT 롤스터, STX컵 불참…폭스 부전승



KT 롤스터가 전력 노출과 선수들 컨디션을 이유로 STX컵 불참을 선언했다.

KT는 9일 서울 영등포구 문래동 룩스 히어로 센터에서 펼쳐지기로 했던 STX컵에 참가하지 못할 것 같다는 의견을 전했다. 당초 프로리그 결승전 결과가 나오고 난 뒤 계획된 일정이라 문제가 없었지만 결승전이 미뤄지면서 STX컵 참가가 현실적으로 불가능해졌기 때문이다.

KT가 이 같은 결정을 내린 이유는 크게 두 가지다. 우선 중요한 결승전을 앞두고 비슷한 맵에서 단체전을 치르는 것이 부담스러울 수밖에 없다. 2군들로 편성해 STX컵을 치르려 했지만 이마저도 깜짝 카드의 존재를 노출하게 되는 전력 노출의 우려가 있기 때문에 참가하지 않는 것이 낫다고 판단한 것으로 보인다.

두 번째 이유는 선수들 컨디션 문제다. 결승전을 치르지 못했지만 KT 선수단은 해외를 다녀오면서 피로가 누적된 상태다. 여기서 무리하게 단체전 일정을 소화하게 되면 선수들 건강에 무리가 될 수 있다. 게다가 결승전 상대팀인 SK텔레콤은 STX컵 결승에 진출해 있는 상황이기 때문에 자칫 KT 선수들의 피로도만 더 쌓을 수 있다.

당초 7일에 돌아올 예정이었던 KT 선수단은 일정을 미뤄 8일에 입국한다. 저녁 늦게 한국에 들어온 뒤 아무런 준비도 없이 다음날 바로 단체전 경기 일정을 소화하는 것은 무리일 수밖에 없다. 선수들의 컨디션 조절을 위해서라도 STX컵 불참은 불가피한 선택이었다는 것이 KT의 입장이었다.

KT 이지훈 감독은 "STX컵 경기를 기다리셨던 팬들에게 정말 죄송하다. 그러나 팀이 최적의 컨디션으로 프로리그 결승전을 치르기 위해서는 어쩔 수 없는 선택이었다. 많은 양해 바란다. 다시 치러질 결승전에서 좋은 경기로 보답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MBC게임은 9일 STX컵이 방영되기로 했던 오후 6시에 스타 배넥어택을 내보낼 예정이다.

[데일리e스포츠 이소라 기자 sora@dailyesports.com]

*T store와 함께 더 스마트한 생활(www.tstor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그리핀 6승 11(12-1)
2샌드박스 6승1패 9(13-4)
3SK텔레콤 5승2패 5(11-6)
4킹존 4승3패 2(9-7)
5한화생명 4승3패 1(8-7)
6담원 3승4패 0(8-8)
7kt 2승4패 -2(6-8)
8젠지 2승5패 -6(6-12)
9아프리카 2승5패 -7(4-11)
10진에어 7패 -13(1-14)
1김태민 SK텔레콤 600
2장용준 샌드박스 500
3김혁규 킹존 500
4박재혁 젠지 500
5이승용 그리핀 400
6정지훈 그리핀 400
7박우태 샌드박스 400
8박진성 SK텔레콤 400
9김장겸 샌드박스 300
10박도현 그리핀 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