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신태용 인도네시아 감독, 입국 후 대표팀 훈련 개시 미뤄져

center
신태용 감독에 무슨 일?…인도네시아 입국 후 훈련 개시 미뤄져
[연합뉴스TV 제공]

인도네시아 축구 국가대표팀 신태용 감독과 한국 코치진이 지난달 22 인도네시아에 돌아왔으나 대표팀 현지 훈련 개시일이 계속 미뤄져 궁금증을 낳고 있다.

4 인도네시아 축구협회(PSSI) 등에 따르면 감독은 지난달 22 입국 같은달 25 자카르타 마드야스타디움서 A대표팀과 19 이하 대표팀(U19) 훈련을 시작할 계획이었다. A대표팀 선수 29, U19 46명이 소집됐다.

선수와 스태프 100명은 같은 24 전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유전자 증폭(PCR) 검사를 진행했다.

이후 훈련 계획이 당일 취소되더니, 축구협회는 감독과 한국 코치진의 코로나19 자가격리를 이유로 내세워 8 1일부터 훈련을 시작하겠다고 밝혔다.

인도네시아는 외국에서 입국한 경우 14 자가격리 의무를 부과하지만, 감독과 한국 코치진은 당국이 자가격리를 면제해주기로 약속해 선수들이 바로 소집된 상태였다.

모차마드 이리아완 인도네시아 축구협회장은 지난달 27 한식당으로 감독과 한국 코치진을 초청해 만찬 간담회를 가졌다.

28일에는 축구협회 주선으로 감독이 국가체육위원회(KONI) 위원장을 예방했다.

이처럼 감독은 축구협회 요청에 따라 공식 자리에 참석하고 있으나, 정작 언제 훈련을 개시할지는 정해지지 않았다.

이를 두고 현지에서는 '소집한 선수 중에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것이 아니냐', ' 감독과 협회장 간의 갈등이 계속되는것이 아니냐' 다양한 추측이 나오고 있다.

감독은 연합뉴스 특파원과 통화에서 "빨리 훈련을 시작하고 싶지만, 언제가 될지 모른다" "자세한 것은 축구협회에문의하라" 말을 아꼈다.

모차마드 협회장은 전날 축구협회 홈페이지를 통해 "8 1 훈련을 하려 했지만, PCR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어서 연기됐다" "지난주 목요일에 PCR 검사 결과를 여전히 기다리고 있다" 입장을 내놨다.

선수들은 모두 7 23일부터 마드야스타디움 고급호텔에 투숙 중이며, 감독과 코치진은 이달 2일부터 같은 호텔에합류했다.

인도네시아 A대표팀은 2022 월드컵을 앞두고 태국(10 8), 아랍에미리트(10 13), 베트남(11 12) 경기가예정돼 있고, U19팀은 10월에 열리는 '2020 아시아축구연맹 U-19 챔피언십' 출전할 계획이다.

하지만,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하고 있어 실제 경기가 열릴지는 없다.

감독은 자카르타 훈련 U19팀을 한국으로 데려가 훈련하는 방안을 인도네시아 축구협회와 계속 협의 중이다.

인도네시아는 내년에 국제축구연맹(FIFA) 20 이하 월드컵을 치르기에, 축구협회는 감독에게 대회에서 어떻게든성적을 내야 한다고 목표를 줬다.

[이강원 마니아리포트 기자/lee.kangwon@maniareport.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담원 16승2패 29(34-5)
2DRX 15승3패 19(32-13)
3젠지 14승4패 19(31-12)
4T1 13승5패 14(28-14)
5아프리카 10승8패 1(21-20)
6kt 7승11패 -7(18-25)
7샌드박스 7승11패 -8(17-25)
8다이나믹스 5승13패 -12(16-28)
9한화생명 2승16패 -26(8-34)
10설해원 1승17패 -29(6-35)
1곽보성 젠지 1300
2허수 담원 1100
3김창동 T1 1000
4김건부 담원 1000
5정지훈 DRX 900
6이재원 다이나믹스 900
7류민석 DRX 800
8박재혁 젠지 700
9최현준 DRX 600
10조건희 담원 600
1T1 90 20
2젠지 70 -
3DRX 50 -
4담원 30 -
5kt 10 -
6한화생명 - -
7다이나믹스 - -
8아프리카 - -
9kt - -
10설해원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