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넥슨 카트리그] 릴리 안혁진 "E스탯-한화생명 잡아보고 싶다"

center
릴리 안혁진(사진=넥슨 제공).
"아마추어 팀은 모두 이기고 싶고 프로 팀같은 경우 E스탯 e스포츠와 한화생명e스포츠를 한 번 잡아보고 싶다. 포스트 시즌까지 올라갈 수 있으면 한다."

릴리는 6일 서울 강남구 아프리카TV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진행된 2021 신한은행 헤이영 카트라이더 리그 시즌1 팀전 8강 2경기 챌린저와의 아마추어 팀 맞대결에서 2대0으로 승리하며 개막전을 승리로 장식했다. 릴리의 주장 안혁진은 아마추어 팀들은 모두 이기겠다는 강력한 포부를 전했다.

다음은 안혁진과의 일문일답.

Q 오늘 경기 승리 소감은.
A 첫 상대가 아마추어 팀인 챌린저였는데 아마추어 팀이라서 당연히 첫 승을 예상했다. 예상대로 이겨서 기분이 정말 좋다.

Q 경기를 앞두고 어떻게 준비했나.
A 최소 아마추어 팀은 이기고 가야한다 생각해 매일 열심히 연습하고 있다. 전략적으로 준비해 완벽하게 이기려고 노력했다.

Q 릴리는 어떤 성향의 팀인가.
A 스피드전 60, 아이템전 40 정도인 것 같다. 온라인에서 스피드로 유명한 선수들이 포진돼있어 스피드전 조금 더 강한 것 같다. 아이템전에서도 전 시즌 같이 했던 노창현 선수가 있고 한정진 선수도 아이템전을 잘하는 선수라 아이템전도 어느 정도 보완되도록 했다.

Q 8강 풀리그 목표는 무엇인가.
A 아마추어 팀은 모두 이기고 싶고 프로 팀같은 경우 E스탯 e스포츠와 한화생명e스포츠를 한 번 잡아보고 싶다. 포스트 시즌까지 올라갈 수 있으면 한다.

Q 두 팀을 꼽은 이유는.
A 한화생명은 일단 전 시즌 우승팀이기도 해서 이겨보면 좋겠다고 생각했다. E스탯은 프로팀에서는 최약체라 생각해 두 팀을 꼽았다.

Q 앞으로 릴리는 어떤 경기를 보여주고 싶나.
A 아마추어 팀이지만 프로팀처럼 체계적인 경기, 스피드전과 아이템전을 모두 잘하는 팀으로 생각나도록 만들고 싶다.

Q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말은.
A 이번 시즌 코로나19로 인해 두 달 정도 연기됐다. 그동안 많이 연습했으니 좋은 경기력으로 보여주겠다.

김현유 기자 hyou0611@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담원 16승 2패 +23(33-10)
2젠지 13승 5패 +14(29-15)
3한화생명 12승6패 +8(26-18)
4T1 11승7패 +10(27-17)
5DRX 9승 9패 -5(21-26)
6농심 7승 11패 -6(18-24)
7kt 6승 12패 -9(18-27)
8리브 6승 12패 -10(15-25)
9아프리카 5승 13패 -10(16-26)
10프레딧 5승 13패 -15(12-27)
1정지훈 Chovy 1000
2허수 ShowMaker 1000
3홍창현 PYOSIK 900
4류민석 Keria 900
5김동하 Khan 800
6김건부 Canyon 700
7오효성 Vsta 700
8이진혁 Dread 700
9박재혁 Ruler 600
10김광희 Rascal 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