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넥슨 카트] '해결사' 노준현! 아프리카, 락스 꺾고 시즌 4승

center
아프리카 프릭스(사진=넥슨 제공).
◆넥슨 카트라이더 리그 2021 시즌2 팀전 8강 풀리그

아프리카 2대1 락스
1세트 아프리카 1<스피드전>3 락스
2세트 아프리카 3 <아이템전>2 락스
3세트 노준현 승-패 이재혁

노준현이 활약한 아프리카 프릭스가 락스를 꺾고 시즌 4승을 기록했다.

아프리카는 8일 서울 동대문구에 위치한 V.SPACE에서 진행된 2021 신한은행 헤이영 카트라이더 리그 시즌2 팀전 8강 풀리그 경기에 출전했다. 락스와 맞붙은 아프리카는 1세트 스피드전에서 1대3으로 패배했다. 2세트 아이템전에선 3대2 역전승을 거뒀고, 에이스 결정전에서 노준현이 이재혁을 상대로 승리를 따내며 시즌 4승을 달성했다.

1세트 스피드전은 락스가 우위를 점했다. 아프리카는 초반 신종민과 송용준에게 선두를 내줬다. 이후 아프리카는 락스에게 미들의 주도권을 내줬고, 그대로 원, 투를 허용하며 선취점을 내줬다. 2라운드에선 송용준의 실수가 나왔고, 아프리카가 선두를 따내며 1대1을 만들었다.

3라운드에선 락스가 다시 한 번 리드를 따냈다. 아프리카는 초반 락스와의 접전 끝에 미들에서 경기의 주도권을 내줬다. 후반에는 노창현과 이재혁, 송용준이 선두로 결승선을 통과해 리드를 허용했다. 4라운드에선 락스가 초반 미들의 주도권을 확보한 가운데 아프리카의 주행 실수가 나왔다. 막판에는 락스가 퍼펙트를 만들어내며 경기를 마무리 지었다.

2세트에선 아프리카가 반격에 성공했다. 1라운드에선 락스가 초반 주요 아이템을 획득하며 우위를 점했다. 후반에는 유영혁이 역전하는 듯 했으나 노창현이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하며 락스가 승리했다. 2라운드에선 초반 선두로 치고 나간 장건이 여유있게 1위를 차지하며 1대1 승부의 균형을 맞췄다.

3라운드 락스는 2대1을 만들었다. 락스는 초반부터 아이템 박스를 독점하며 공격적으로 플레이했다. 막판에는 락스가 여유있게 선두를 차지해 승리를 따냈다. 4라운드에선 아프리카가 장건을 선두로 보낸 뒤 미들에서 락스의 주항을 저지해 한 점을 따라갔다. 마지막 5라운드에선 아프리카가 승리를 차지해 승부를 에이스 결정전으로 끌고 갔다.

에이스 결정전에선 노준현과 이재혁이 출전했다. 골든 스톰 블레이드를 꺼낸 노준현은 초반부터 이재혁을 상대로 선두를 차지하며 주행을 이어갔다. 막판에는 이재혁의 코너링 실수가 나왔고, 노준현이 그대로 결승선을 통과해 2대1 역전승을 거뒀다.

손정민 기자 (ministar1203@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