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KRPL] 튜브플 게이밍, '에결' 끝에 낫 배드 잡고 2연승

center
◆2021 넥슨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 리그 시즌2 팀전 8경기

▶튜브플 게이밍 2대1 낫 배드
1세트 튜브플 게이밍 승 3<스피드전>1 낫 배드
2세트 튜브플 게이밍 1<아이템전>3 승 낫 배드

3세트 '씰' 권민준 승-패 '강민' 배강민

튜브플 게이밍이 에이스 결정전 끝에 진땀승을 거뒀다.

튜브플 게이밍은 23일 서울 동대문구에 위치한 V.SPACE서 열린 2021 신한은행 헤이영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 리그(KRPL) 시즌2 팀전 8경기에서 낫 배드를 만나 2대1로 승리했다. 튜브플은 스피드전을 승리한 뒤 아이템전을 패배했지만 에이스 결정전에 나선 '씰' 권민준 덕에 경기를 잡았다.

튜브플이 스피드전을 승리하면서 기분 좋게 시작했다. 해적 가파른 감시탑에서 펼쳐진 1라운드를 '공백' 박지수의 활약으로 잡아낸 튜브플은 이어진 2라운드 리버스 포레스트 지그재그에서도 압도적인 주행 능력을 뽐내면서 승리했다.

튜브플은 3라운드 차이나 용의 운하를 낫 배드에 내주기도 했지만 4라운드 빌리지 익스트림 경기장을 '씰' 권민준이 1위로 통과하면서 1세트를 선취했다.

많은 팀으로부터 아이템전 강자로 평가 받는 튜브플이 아이템전을 낫 배드에 내주며 흔들렸다. 1라운드 님프 달팽이의 통나무 지름길 트랙에서 초반부터 선두로 치고 나간 튜브플은 실드를 활용해 선두를 유지했지만 중후반부터 낫 배드에 운영에 당하면서 패배했다. 이후 튜브플은 깔끔한 경기 운영을 선보이며 2라운드 도검 용의 길을 승리, 1대1 동점을 만들었다.

3라운드는 차이나 서안 병마용에서 펼쳐졌다. 튜브플은 경기 초반 낫 배드에 발이 오래 묶이면서 상위권을 내줬다. '가오리' 성시우와 '공백' 박지수가 마지막 역전을 하기 위해 자석과 물파리 아이템을 사용하면서 선두의 뒤를 바짝 쫓은 튜브플은 결승선 앞에서 물폭탄 아이템에 당하며 다시 1대2로 뒤처졌다. 튜브플은 결국 4라운드 사막 피라미드 탐험을 낫 배드에 넘겨주면서 에이스 결정전으로 향했다.

에이스 결정전은 리버스 포레스트 지그재그에서 펼쳐진 가운데 튜브플은 권민준을, 낫 배드는 '강민' 배강민을 주자로 내세웠다. 배강민이 초반 실수가 다수 나오면서 뒤로 뒤처졌고 그 사이 권민준이 빠르게 치고 나갔다. 첫 바퀴를 돌기도 전에 거리를 크게 벌린 권민준은 그대로 결승선을 통과, 팀 승리를 이끌었다.

안수민 기자 (tim.ansoomin@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