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롤드컵] '스틸' 문건영, "유미, 좋지도 나쁘지도 않은 픽"

center
'스틸' 문건영(사진제공=라이엇 게임즈)
데토네이션 포커스 미(FM) '스틸' 문건영이 유미에 대해 "좋지도, 나쁘지도 않은 픽"이라고 평가했다.

데토네이션은 3일(한국 시각) 멕시코 멕시코시티 아르트스 페드레갈의 아레나 e스포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롤드컵 플레이-인 4일 차서 이블 지니어스(EG)를 꺾고 녹아웃 스테이지 진출과 함께 3자 재경기를 성사시켰다. 프나틱은 1위로 그룹 스테이지 직행에 성공했다. 비욘드 게이밍은 5위로 탈락이 확정됐다.

Q, EG를 꺾고 플레이-인 재경기를 성사시켰다. 소감은?
A, 오늘 승리해서 재경기를 갔는데 기분 좋다. 일단 내일이 아니면 내일모레에도 경기가 있다는 것에 대해 즐겁게 생각하고 있다.

Q, DFM이 초반 주춤하다가 기량을 되찾은 거 같다.
A, 솔직히 다들 긴장한 것도 있었다. 그런 게 조금씩 풀리면서 경기력이 올라오고 있지만 아직 완벽하다고 생각하지 않는다. 그래도 긴장이 풀린 게 큰 거 같다.

Q, 오늘 꺼낸 유미에 대한 생각은?
A, 팀마다 해석은 다를 거다. 분명 유미가 좋다고 생각하는 팀과 나쁘다고 생각하는 팀이 있겠지만 저희는 상황에 따라 꺼낼 수 있는 픽인 거 같다. 제 생각에도 좋지도, 나쁘지도 않은 픽이라고 본다.

Q, 마오카이에 대한 생각을 듣고 싶다.
A, 마오카이를 한 번도 안 했다가 대회서 좋아 보이길래 두 판 연습하고 사용했다.

Q, 현 메타가 성장형 정글러에게 유리한 데 잘 맞는다고 보는지.
A, 세주아니, 마오카이가 고 평가받고 있고 플레이-인과 그룹 스테이지 메타가 다를 것이기에 대회가 진행할 수록 바뀔 수 있다고 생각한다.

Q, 중반 바론을 먹고 싸우다가 5명이 죽었는데 위기라고 생각했는지.
A, 바론을 먹고 난 뒤 전투서 패했지만, 다음 상황서 주도권을 잡고 있었다. 위험하다고 생각하지 않으며 충분히 할 수 있다고 느꼈다.

Q, 북미 팀을 상대로 좋은 모습을 보여주는 거 같다.
A, 어쩌다 보니 북미 팀과 계속 같은 조가 돼서 그런 거 같다. 다른 지역 리그 팀이 들어와도 충분히 이길 수 있을 것이다. (북미 팀을 상대로 강한 것에 대해선) 그렇게까지 신경 쓰지 않는다.

Q, 3시간 뒤 EG와 재경기서 다시 만나며 승리하면 라우드와 2위 결정전을 치른다.
A, 충분히 다 이길 수 있다고 생각한다. 저희가 해야 할 플레이를 하면 승리할 수 있을 것이다.

Q, 작년과 올해 한국인 선수가 다른데 전력 비교를 한다면.
A, 작년과 올해 메타가 다르며 현재 선수들이 현 메타서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물론 작년에도 좋은 모습을 보여줬으며 색깔이 다를 뿐이다. 두 색깔 모두 좋다고 생각한다.

Q, 작년에 비해 올해 롤드컵 플레이-인이 힘든 게 사실이다.
A, 더 힘들 수 있다고 생각하지만 저희가 기량을 올려서 (그룹 스테이지 진출을) 만들어내면 된다. 저희 기량을 올리는 것에 집중하려고 한다.

Q, 이번 대회 목표는?
A, 그룹 스테이지에 가서 1승을 하는 게 목표이지만 일단 내 눈앞에 있는 승리를 가져오고 싶다.

김용우 기자 (kenzi@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젠지 17승1패 +30(35-5)
2T1 15승3패 +18(21-13)
3리브 샌드박스 13승5패 +13(27-14)
4담원 기아 10승8패 +7(24-17)
5kt 롤스터 10승8패 +5(25-20)
6디알엑스 9승9패 -1(22-23)
7광동 프릭스 6승12패 -16(13-29)
8농심 5승13패 -14(14-28)
9프레딧 3승15패 -20(11-31)
10한화생명 2승16패 -22(12-34)
1박재혁 Ruler 1,200
2이채환 Prince 1,200
3최우제 Zeus 1,100
4김하람 Aiming 1,000
5김건우 Zeka 900
6한왕호 Peanut 800
7정지훈 Chovy 800
8허수 ShowMaker 800
9김건부 Canyon 700
10김동범 Croco 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