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라이엇의 아들' 이즈리얼, 14.2 패치서 다시 뜨나

center
14.2 패치에서 상향된 이즈리얼.
'라이엇의 아들'이라 불릴 정도로 꾸준히 좋은 성능을 유지하며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리그 오브 레전드(LoL) 인기 챔피언 이즈리얼이 LoL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서 다시 핵심 픽으로 떠오를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일주일 간의 휴식기를 가진 LCK가 오는 14일 돌아온다. 개막 직후부터 휴식기까지 14.1 패치버전으로 진행됐던 LCK는 이번 주부터 새로운 패치인 14.2 패치로 진행된다.

14.2 패치에서 주목할 만한 점은 다양한 챔피언의 버프다. 특히 전통의 바텀 조합인 이즈리얼-카르마의 상향이 눈에 띈다. 실제로 '구마유시' 이민형 역시 14.2 패치에 대해 "바텀에선 이즈리얼-카르마의 상향과 서포터 아이템의 변화가 눈에 띈다"라고 말한 바 있다.

이즈리얼의 경우 14.2 패치에서 Q스킬인 '신비한 화살'의 피해량과 계수, W스킬인 '정수의 흐름'의 계수, 궁극기인 '정조준 일격'의 피해량과 계수가 상향됐다. 이에 따라 중반과 후반 타이밍에도 과거보다 강한 대미지 딜링이 가능해졌다. 파트너인 카르마 역시 큰 상향의 대상이 됐다. 카르마는 기본 체력이 오르고 Q스킬인 '내면의 열정'과 E스킬인 '고무'의 계수가 상승했다. 실제 14.2 패치로 경기가 진행된 유럽 리그에서도 카르마는 18번 밴되고 4번 픽되며 84.6%의 밴픽율을 기록했고, 이즈리얼 역시 1번 밴되고 6번 픽되면서 충분히 쓸 만한 픽이란 것을 입증했다.

center
LCK 현역 선수 중 이즈리얼을 가장 많이 활용한 '데프트' 김혁규.
LCK 무대에서 현재 뛰고 있는 선수 중 이즈리얼을 잘 활용하는 선수는 '데프트' 김혁규를 꼽을 만 하다. 김혁규는 LCK 무대서만 총 83번 이즈리얼을 꺼내 47번 승리하면서 이즈리얼로 플레이한 경기 수와 승리 수에서 모두 LCK 역대 2위를 기록 중이다(1위는 징동 게이밍의 '룰러' 박재혁). 실제로 이즈리얼이 상향되기 전인 올 시즌 첫 번째 경기에서도 피어엑스를 상대로 이즈리얼을 꺼내 3킬 1데스 5어시스트를 기록하며 경기를 승리로 이끌기도 했다.

한편 LCK에서 카르마를 가장 많이 플레이했던 선수는 김혁규와 전 시즌 호흡을 맞췄던 디플러스 기아의 '켈린' 김형규다. 김형규는 총 28게임을 카르마로 플레이해서 16승을 거뒀다. 파트너인 '에이밍' 김하람 역시 이즈리얼을 즐겨 쓰는 선수 중 한 명이라는 사실을 고려하면, 디플러스 기아에서 이즈리얼-카르마 조합을 꺼내들 가능성 역시 작지 않다.

center
과거 미드 카르마를 자주 활용했던 '페이커' 이상혁.
또 카르마의 경우, 서폿 뿐 아니라 미드 챔피언으로의 기용 가능성 역시 적지 않다. 실제로 14.2 패치 이후 솔로 랭크에서 미드 카르마는 마스터 이상 큐에서 55%가 넘는 승률을 기록했다. 기초 체력과 대미지 계수가 상승하면서 초반부터 후반까지 라이너로써의 역할을 수행하는 것이 가능해졌다는 평가다. 미드 라이너로 쓰일 경우 쓸 가능성이 가장 높은 선수는 '페이커' 이상혁이다. 이상혁은 미드 라이너임에도 카르마를 LCK에서 3번째로 많이 쓴 선수일 만큼 카르마를 즐겨 쓴 바 있는 선수다.

이즈리얼-카르마 조합 외에 14.2 패치의 주요 변화점은 서포터 아이템의 변화다. '구마유시' 이민형을 필두로 LCK에선 원거리 딜러와 서포터가 모두 서포터 아이템을 사면서 골드 획득량을 증가시키는 전략이 유행한 바 있으나, 이번 14.2 패치부턴 이런 전략을 활용할 수 없다. 서포터 아이템의 골드 페널티 효과 기준이 서포터 아이템을 산 챔피언을 모두 합산해 계산하도록 변경됐기 때문이다.

특히 주차를 거듭하면서 바텀의 핵심 픽으로 자리매김한 세나의 티어가 크게 영향을 받을 가능성이 크다. 세나는 최근 '테디' 박진성, '구마유시' 이민형 등 원거리 딜러와 '안딜' 문관빈, '케리아' 류민석 등 서포터 둘 모두 활용하면서 LCK 무대에서 60%가 넘는 밴픽율을 기록 중이다. 세나의 핵심 아이템 중 하나인 '피의 노래'가 하향되고 앞서 언급한 서포터 아이템 기준이 변경되면서 세나의 우선순위가 조금은 떨어질 가능성이 크다.

허탁 기자 (taylor@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T1 9승 1패 +15(19-4)
2젠지 9승 1패 +14(18-4)
3한화생명 8승 2패 +11(16-5)
4KT 6승 4패 +4(14-10)
5광동 5승 4패 +1(11-10)
6DK 4승 5패 0(10-10)
7피어엑스 3승 7패 -9(7-16)
8농심 2승 8패 -9(7-16)
9디알엑스 1승 8패 -13(4-17)
10브리온 1승 8패 -14(3-17)
1
2
3
4
5
6
7
8
9
1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