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VCT 퍼시픽] 킥오프 챔피언 젠지, PRX에 석패…스테이지 1 준우승

사진=라이엇 게임즈.
사진=라이엇 게임즈.
발로란트 인터내셔널 킥오프 챔피언 젠지e스포츠가 페이퍼 렉스에 패하며 발로란트 챔피언스 투어(VCT) 퍼시픽 스테이즈 1을 준우승으로 마쳤다.

젠지가 서울 강남구 코엑스 신한카드 아티움서 진행된 2024 발로란트 챔피언스 투어(VCT) 퍼시픽 스테이지 1 결승전에서 PRX에 2 대 3으로 패했다. 첫 세트 승리 후 내리 2, 3세트를 내준 젠지는 4세트를 따냈고 5세트 초반도 앞서가는 등 분전했지만, 끝내 패하며 대회를 준우승으로 마무리했다.

2024년 시즌을 앞두고 '텍스처' 김나라, '먼치킨' 변상범, '라키아' 김종민, '카론' 김원태 등을 새롭게 영입하며 로스터에 큰 변화를 줬다. 이 변화는 성공적이었다. 킥오프에서 PRX를 꺾고 우승을 차지했고, 마스터스 마드리드에서도 경쟁력을 보여주며 결승까지 오른 바 있다.

이번 VCT 퍼시픽에서는 대회 초반 다소 부진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정규 리그 알파 조에서 1위를 기록하기는 했지만, 3승 3패로 흔들렸다. 하지만 플레이오프 들어서면서 킥오프와 마스터스 마드리드에서 뽐냈던 경기력을 회복했고, 결승까지 올랐다. 비록 킥오프 때 꺾었던 PRX에 패하며 준우승에 머물렀지만, 살아난 경기력으로 마스터스 상하이를 앞두고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사진=라이엇 게임즈.
사진=라이엇 게임즈.
젠지를 꺾은 PRX는 지난해 2023 VCT 퍼시픽 리그에 이어 2연패에 성공했다. 킥오프에서 다소 아쉬운 모습을 보였던 PRX는 군 문제 해결 후 돌아온 '찡' 왕징제와 함께 다시 경기력을 끌어올렸다. '찡'은 파이널 MVP까지 수상하면서 자신의 존재감을 다시 한 번 증명했다.

한편, VCT 퍼시픽 스테이지 1을 마친 젠지는 이제 마스터스 상하이에 출전한다. 마스터스 상하이는 오는 23일 개최되며, 퍼시픽 지역에서는 챔피언 PRX와 준우승을 차지한 젠지, 3위를 기록한 T1이 출전한다.

강윤식 기자 (skywalker@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슬라이드

데일리랭킹

1젠지 17승 1패 +29(34-5)
2T1 15승 3패 +24(32-8)
3한화생명 15승 3패 +19(30-11)
4KT 11승 7패 +8(26-18)
5DK 9승 9패 0(21-21)
6광동 7승 11패 -7(18-25)
7피어엑스 6승 12패 -11(16-27)
8농심 4승 14패 -16(14-30)
9디알엑스 3승 15패 -21(11-32)
10브리온 3승 15패 -25(8-33)
1
2
3
4
5
6
7
8
9
1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