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이정훈-변현우 복귀' 프라임, 테란 명가 부활 선언

center
프라임 변현우
'해병왕' 이정훈의 복귀와 함께 변현우도 프라임으로 돌아온다.

프라임 박외식 감독은 13일 데일리e스포츠와의 전화 통화에서 "이정훈의 복귀와 함께 SK텔레콤 스타크래프트2 프로리그 1라운드에서 출전하지 않았던 변현우도 2라운드부터 경기에 출전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예전부터 테란 명가로 이름을 날렸던 프라임은 지난 2012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벌어진 GSTL 결승전에서 이정훈과 변현우, 진에어로 이적한 조성주의 3테란 라인으로 스타테일을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하지만 이정훈의 리그 오브 레전드 종목으로의 전향과 함께 변현우의 부진, 조성주의 이적으로 인해 프라임은 이번 프로리그 1라운드에서 테란 없이 경기를 치렀다. 프라임은 이정훈, 변현우의 복귀와 함께 추가로 선수를 영입해서 프로리그 2라운드를 준비할 예정이다.

박외식 감독은 "이정훈, 변현우의 복귀와 함께 추가 선수 영입을 통해서 프로리그 2라운드를 준비할 예정이다. 1라운드처럼 저조한 성적으로 팬들을 실망시키지 않겠다"고 다짐했다.


[데일리e스포츠 김용우 기자 kenzi@dailyesports.com]

SK텔레콤의 넓고 빠른 LTE-A로 즐기는 e스포츠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담원 11승 1패 +15(22-7)
2젠지 9승 3패 +11(21-9)
3한화생명 7승 4패 +3(16-13)
4DRX 7승 4패 0(15-15)
5T1 6승 6패 +3(17-14)
6kt 5승 6패 -1(13-14)
7아프리카 4승 8패 -3(13-16)
8농심 3승 8패 -8(9-17)
9프레딧 3승 8패 -9(8-17)
10리브 2승 9패 -12(6-18)
1허수 ShowMaker 800
2정지훈 Chovy 700
3김동하 Khan 500
4김광희 Rascal 500
5홍창현 PYOSIK 500
6이진혁 Dread 500
7김태민 Clid 500
8이진혁 Dread 500
9류민석 Keria 500
10손우현 Ucal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