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리프트 라이벌즈] '소드' 최성원 "대한민국 강해...걱정하지 않으셔도 된다"

center
'소드' 최성원이 첫 국제 대회 데뷔전을 성공적으로 치렀다.

최성원이 속한 그리핀은 4일 서울 중구 장충체육관에서 펼쳐진 리프트 라이벌즈 2019 LCK-LPL-LMS-VCS(이하 리프트 라이벌즈) 그룹 스테이지 1일차 경기에서 중국 대표인 징동 게이밍을 제압했다.

'소드' 최성원은 "오늘 경기력이 좋지 않아 아쉬움이 크다"라며 "우리 대한민국 팀들이 강하다는 것을 다시 한번 느꼈고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Q 리프트 라이벌즈 첫 경기를 승리로 장식했다. 기분이 어떤가.
A 좀 색다를 줄 알았는데 평소 이겼을 떄랑 기분이 똑같다. 더 신날 줄 알았는데 크게 다르지 않다. 아마도 내 경기력이 좋지 않았기 떄문에 그랬던 것 같다.

Q 첫 국제 대회였는데 어땠나.
A 첫 승을 깔끔하게 하고 싶었는데 실수가 많았다. CS를 놓치기도 하고 개인적으로는 아쉬움이 크다. 팀적으로는 경기가 재미있었던 것 같은데 개인적으로 너무나 아쉬움이 크다.

Q 그래도 뭔가 다른 점이 있었을 것 같은데.
A 재미있다. 상대 이름도 다르고 나라도 다르다 보니 뭔가 색다르긴 하더라. 앞 경기들도 정말 재미있었다. 우리가 3대0으로 이기고 있는 것을 보고 소위 말하는 '국뽕'에 취해 있었다. 우리나라가 아직 잘한다는 생각이 들어 정말 기분이 좋았다.

Q 첫 경기부터 강한 상대를 만났다.
A 사실 상대는 신경 쓰지 않았다. 다 잘한다는 생각이었기 때문에 실수만 하면 안된다는 생각이었다. 실력 차이는 거의 없다고 생각하고 방심하지 않는 것에 주력했다.

Q 오늘 경기를 하면서 어떤 점이 가장 달랐나.
A 셋팅 시간이 정말 짧더라. 아마 다른 선수들 모두 느꼈을 것이다. 롤챔스는 최소 30분을 주는데 여기는 14분 정도 주더라. 나는 셋팅을 빠르게 하는 편이라서 상관 없는데 셋팅에 예민한 사람들은 신경이 쓰일 것 같다.

Q내일 경기는 어떨 것 같나.
A 실수를 더 줄인다면 더 깔끔한 경기가 나올 것이라 생각한다. 앞선 팀들도 다 잘했기 때문에 든든하다. 이 팀들과 언제 같은 팀으로 한 마음으로 응원해 보겠나(웃음).

Q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말이 있다면.
A 걱정하지 않으셔도 될 것 같다. 지금 한국 팀들 다 잘하고 있고 컨디션도 좋기 때문에 믿고 응원해 주셨으면 좋겠다.

이소라 기자 (sora@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연예

데일리랭킹

1그리핀 13승5패 16(29-13)
2담원 13승5패 12(28-16)
3샌드박스 12승6패 9(27-18)
4SK텔레콤 11승7패 9(26-17)
5아프리카 11승7패 6(26-20)
6젠지 10승8패 4(24-20)
7킹존 9승9패 0(23-23)
8kt 6승12패 -12(16-28)
9한화생명 5승13패 -12(15-27)
10진에어 18패 -32(4-36)
1김건부 담원 1000
2박우태 샌드박스 900
3김장겸 샌드박스 800
4허수 담원 800
5김광희 킹존 700
6박도현 그리핀 700
7김기인 아프리카 700
8곽보성 kt 600
9이진혁 아프리카 600
10김동하 SKT 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