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영상뉴스] '룰러' 박재혁 "바람 불면 젠지 아니겠습니까"


center

'룰러' 박재혁이 1세트 MVP에 대한 합리적인 의심을 제기했습니다.

박재혁이 속한 젠지는 18일 서울 종로구 그랑서울 롤파크 LCK 아레나에서 열린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2019 서머 5주차 경기에서 1위인 샌드박스를 꺾고 3연승을 질주하며 '가을 젠지'의 면모를 드러냈는데요.

박재혁은 1세트 MVP로 '라이프' 김정민이 선택된 것에 대해 "한게 없는데 MVP를 받다니 몰아주기인 것 같다"며 합리적인 의심을 제기하기도 했습니다. 또한 가을 젠지에 대한 자신의 생각, 가방을 가득 메운 인형에 대한 이야기도 함께 전했습니다.

Q 1위인 샌드박스를 꺾었다. 기분이 어떤가.
A 우리가 잘한다고 생각해서 경기장에 왔다. 결과가 좋게 나와 정말 기쁘다.

Q 젠지는 어떤 팀을 만나도 이길 것 같고 어떤 팀을 만나도 질 것 같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A 그부분은 사실 우리가 기복이 심하다는 이야기인 것 같아서 그런 경기력이 나오지 않도록 노력해야할 것 같다.

Q 가을 바람이 불어오니 성적이 다시 오르고 있다. '가을젠지'가 오는 것인가.
A 요즘 밤에는 쌀쌀하더라. 역시 바람이 불면 젠지 아니겠나. 그래서 그런 것 같다. 사실 우리는 그런 부분에 대해 신경을 쓰지 않는데 그런 결과가 나오니 정말 신기한 것 같다. 어쨌건 성적이 나온다는 것이 중요한 것 같다.

Q 1세트에서 '라이프'가 MVP를 받았다.
A 사실 이해가 되지 않았다. 어떻게 '라이프'가 받지 이런 생각이 들었다. 그래도 우리 팀 막내니 '네가 받아라'이렇게 생각했다. 사실 한게 없었다(웃음). 갑자기 MVP가 '라이프'인 것을 보고 몰아주기라는 합리적인 의심을 해봤다. 나도 '피넛' 아니면 '큐베'가 받을 것이라 생각했다.

Q 오늘 두 손을 번쩍 들어 승리 세리머니를 했다.
A 뒤에 팬들이 환호를 정말 많이 해준다. 그런데 그 환호에 아무것도 안해주면 섭섭하지 않겠나. 굉장히 재미있는 것 같다.

Q 가방에 정말 많은 인형이 달려 있던데.
A 팬들이 선물을 해주시는데 달지 않으면 서운할 것 같더라. 사실 이렇게 많이 받을 줄은 몰랐다. 하나, 둘 달다 보니 마치 고슴도치 가시처럼 많은 양이 붙게 됐다.

Q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말이 있다면,
A 우리가 요즘 자신감도 많이 붙고 경기도 이기고 있다. 여기서 방심하지 않고 연습을 열심히 해서 좋은 모습을 보여줄 수 있도록 노력할테니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 드린다. 항상 응원해 주셔서 감사 드린다.

이소라 기자 (sora@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슬라이드

골프/연예

데일리랭킹

1그리핀 13승5패 16(29-13)
2담원 13승5패 12(28-16)
3샌드박스 12승6패 9(27-18)
4SK텔레콤 11승7패 9(26-17)
5아프리카 11승7패 6(26-20)
6젠지 10승8패 4(24-20)
7킹존 9승9패 0(23-23)
8kt 6승12패 -12(16-28)
9한화생명 5승13패 -12(15-27)
10진에어 18패 -32(4-36)
1김건부 담원 1000
2박우태 샌드박스 900
3김장겸 샌드박스 800
4허수 담원 800
5김광희 킹존 700
6박도현 그리핀 700
7김기인 아프리카 700
8곽보성 kt 600
9이진혁 아프리카 600
10김동하 SKT 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