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신지섭 e스포츠 디렉터 "펍지 중계 장벽, 편파로 뚫겠다"

center
신지섭 펍지 센트럴 e스포츠 디렉터.
신지섭 펍지주식회사 센트럴 e스포츠 디렉터가 펍지 e스포츠의 이슈와 향후 발전 방향과 관련한 질의응답 시간을 가졌다.

펍지주식회사가 8일 서울 중구 신라호텔 라일락홀에서 미디어데이를 열었고 현장에서 신지섭 센트럴 e스포츠 디렉터가 무대에 올라 질의응답을 진행했다.

MET 아시아 시리즈에서 정전으로 대회가 중단되며 발생한 불미스러운 사태에 대해 신지섭 디렉터는 "앞으로도 불가항력적인 일이 발생해 대회가 중단되지 않으리라는 법은 없다"며 "이러한 일에 대한 원칙과 프로세스를 수립할 계획이다"라고 향후 대처 방안을 밝혔다.

아울러 중국 팀들이 임시로 팀을 맺었다는 논란에 대한 질문에 신지섭 디렉터는 "경기 중 부정행위가 발생했다면 면밀한 조사할 생각"이라며 "해당 팀에서 실제로 그런 일이 발생했다면 규정대로 처벌할 예정이다"라고 단호하게 이야기했다.

펍지 e스포츠의 국제적인 흥행과 한국 리그에 대한 평가에 대해 묻자 "각 지역에서 우수한 선수들이 다수 배출되고 훌륭한 콘텐츠가 지속적으로 만들어지고 있는 만큼 이런 측면에서 글로벌 e스포츠 프로그램이 개선되고 있다고 말씀드릴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한국 리그의 경우 앞서 말한 것과 일맥상통한다"며 "국제 대회에서 최고의 성적을 거두는 한국 팀들이 계속 나오고 있다. 그 만큼 한국 리그가 높은 퀄리티로 진행되고 있다고 말할 수 있을 것 같다"라고 평가했다.

배틀로얄 장르가 e스포츠에 적합한지에 대한 의문이 아직도 있다는 질문에 대해서는 "리그 운영과 방송 중계에 있어서 구현이 어렵고 재미 전달에도 분명히 장벽이 있기에 이를 극복하기 위해 노력 중이다"라며 "편파 중계를 통해 경기의 모든 내용을 이해할 필요 없이 응원하는 국가 또는 팀 위주로 스토리를 따라가면 재미를 느낄 수 있다고 판단해 이것을 시청자에게 더 잘 전달하고자 하는 노력을 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게임단의 지원 방법으로 프랜차이즈를 도입할 계획이 있냐는 질문에 신지섭 디렉터는 "장기적으로 모든 참여자가 수익성을 확보하는 것이 우리의 중요한 목표"라며 "이를 위한 하나의 방법으로서 프랜차이징도 좋은 옵션이라고 생각한다. 아직 결정을 한 것은 아니며 가능성이 열려 있다고 말씀드릴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펍지 선수들을 기념하기 위한 명예의 전당과 같은 시스템 도입에 대해 묻자 "게임 내에서도 최고의 선수를 기념할 수 있는 여러 디자인적인 변경 사항을 검토 중에 있다"며 "구체적인 계획도 있으며 앞으로 이런 사항이 보다 구체화, 실체화되면 밝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중구=구남인 기자 ni041372@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그리핀 13승5패 16(29-13)
2담원 13승5패 12(28-16)
3샌드박스 12승6패 9(27-18)
4SK텔레콤 11승7패 9(26-17)
5아프리카 11승7패 6(26-20)
6젠지 10승8패 4(24-20)
7킹존 9승9패 0(23-23)
8kt 6승12패 -12(16-28)
9한화생명 5승13패 -12(15-27)
10진에어 18패 -32(4-36)
1김건부 담원 1000
2박우태 샌드박스 900
3김장겸 샌드박스 800
4허수 담원 800
5김광희 킹존 700
6박도현 그리핀 700
7김기인 아프리카 700
8곽보성 kt 600
9이진혁 아프리카 600
10김동하 SKT 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