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OWCK] 비밀병기 '엑지' 출격! EM, GC 부산 꺾고 4강 진출

center
◆오버워치 컨텐더스 코리아 2019 시즌2 플레이오프 6강
▶엘리먼트 미스텍 3대1 GC 부산 웨이브
1세트 EM 2 < 네팔 > 1 GC 부산
2세트 EM 1 < 파리 > 0 GC 부산
3세트 EM 4 < 왕의 길 > 5 GC 부산
4세트 EM 3 < 리알토 > 0 GC 부산

엘리먼트 미스틱이 '엑지' 정기효의 선발 전략이 적중하며 GC 부산 웨이브를 꺾었다.

EM은 21일 진행된 오버워치 컨텐더스 코리아 2019 시즌2 플레이오프 6강 GC 부산과의 경기에서 3대1로 승리했다. EM은 '엑지' 정기효와 '스파클' 김영한이 2-2-2 조합에서 딜러 싸움에 승리하며 승기를 잡았고 정규시즌의 부진을 씻고 깔끔한 경기력으로 4강에 진출해 성남 실내체육관을 향했다.

EM이 1세트 '네팔'에서 기선을 제압했다. 1라운드 마을 맵에서 EM은 파라-메이의 사거리 싸움 조합으로 이득을 보지 못하며 0대100 패배를 당했지만 2라운드 성소 맵에서 리퍼-메이 조합이 불을 뿜으며 1대1을 맞췄다. 3라운드 제단 맵에서 EM은 리퍼의 화력으로 근접 난전을 정리하며 거점을 가져갔고 김영한의 눈보라로 거점을 탈환한 후 궁극기 우위를 살려 GC 부산을 정리하며 1세트를 가져갔다.

EM은 2세트 '파리'까지 가져가며 앞서갔다. EM은 위도우메이커-파라로 수비에 나서 GC 부산의 솜브라-겐지 조합에 진입 각을 내주지 않으며 수비를 펼쳤다. GC 부산은 포화를 버티고 진입했지만 위기의 순간 위도우메이커가 킬을 만들고 '유니크' 유동현의 메르시가 버티며 '완막'에 성공했다. 공격에 나선 EM은 'MCD' 이정호의 아나가 힐밴을 적중시키며 빠르게 점령도 한 칸을 채워냈다.

GC 부산은 3세트 '왕의길'에서 반격했다. 선공에 나선 GC 부산은 '알파이' 김준의 빙벽과 함께 거점으로 진입해 단번에 A거점을 점령했고 죽음의 꽃으로 빠르게 경유지를 지났다. GC 부산은 자폭으로 눈보라를 받아치며 전진해 3점을 챙겼다. EM 역시 김영한의 파라를 활용해 빠르게 A거점을 차지하고 리퍼가 밀고 들어가 2점을 챙겼다. EM은 '한빈' 최한빈의 디바가 눈보라-꼼짝마-자폭 연계로 3킬을 만들며 종착지에 도달했다.

추가 라운드, EM은 위도우메이커-파라를 꺼내 나노 강화제 파라로 A거점 점령했지만 GC 부산은 궁극기를 쏟아 부어 화물을 멈춰 세우며 수비를 마쳤다. GC 부산은 메이-리퍼로 공격에 나섰지만 EM이 난전에서 집중력을 발휘하며 4분여를 막아섰다. 위기에 몰린 GC 부산은 마지막 공격에서 눈보라와 죽음의 꽃으로 A거점을 점령했고 급하게 비비는 EM을 정리하며 힘겹게 한 세트를 만회했다.

EM은 4세트 '리알토'에서 승리를 완성했다. 위도우메이커-파라로 공격에 나선 EM은 최한빈의 케어와 함께 김영한의 파라가 맹공을 퍼부으며 첫 경유지를 지났고 딜러진의 맹공으로 빠르게 2점을 가져갔다. 메이-리퍼로 조합을 바꾼 EM은 자폭으로 화물을 밀고나가 딜러 궁극기를 적중시키며 3점을 챙겼다. 수비로 전환한 EM은 최한빈의 다바가 공수 양면으로 맹활약을 펼치며 화물을 멈춰 세웠고 정기효의 위도우메이커가 정확한 샷으로 4킬을 쓸어 담으며 수비를 펼쳤다. EM은 증폭 매트릭스와 함께 GC 부산을 정리하며 4강행을 확정지었다.

김현유 기자 hyou0611@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슬라이드

골프/연예

데일리랭킹

1그리핀 13승5패 16(29-13)
2담원 13승5패 12(28-16)
3샌드박스 12승6패 9(27-18)
4SK텔레콤 11승7패 9(26-17)
5아프리카 11승7패 6(26-20)
6젠지 10승8패 4(24-20)
7킹존 9승9패 0(23-23)
8kt 6승12패 -12(16-28)
9한화생명 5승13패 -12(15-27)
10진에어 18패 -32(4-36)
1김건부 담원 1000
2박우태 샌드박스 900
3김장겸 샌드박스 800
4허수 담원 800
5김광희 킹존 700
6박도현 그리핀 700
7김기인 아프리카 700
8곽보성 kt 600
9이진혁 아프리카 600
10김동하 SKT 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