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스타1 멸망전] 김택용, 완벽한 경기력으로 이영호 제압! 1-0

center
◆지스타 2019 스타크래프트 BJ 멸망전 결승전
▶89e스포츠 1-0 묻고 영호로가
1세트 김택용(프, 12시) 승 < 네오실피드 > 이영호(테, 4시)

전역 이후 처음으로 BJ 멸망전에 출전한 김택용이 이영호와의 선봉전에서 압승을 거두고 건재함을 과시했다.

김택용은 17일 부산 벡스코 지스타 특설 무대에서 열린 스타크래프트 BJ 멸망전 결승전 1세트에서 이영호를 맞아 전략과 전술 모두 앞서면서 낙승을 거뒀다.

이영호는 김택용의 질럿 찌르기를 예상한 듯 입구에 벙커를 지었고 이어진 드라군 압박에도 피해를 입지 않았다. 탱크 3기를 모은 이영호는 김택용의 셔틀 리버 견제를 대비하기 위해 골리앗까지 충원했다.

리버로 재미를 보지 못한 김택용은 2개의 스타게이트를 확보하면서 캐리어로 전환했고 이영호는 스캔으로 이를 간파했다. 이영호가 3시 쪽 언덕 확장을 가져가기 위해 탱크와 골리앗을 이동시키자 김택용은 질럿을 밀어 넣으며 리버를 드롭, 탱크 2기를 끊어냈지만 확장을 저지하지는 못했다.

캐리어를 2기만 보여준 김택용은 질럿을 두 부대 가량 생산하면서 이영호의 3시 확장으로 치고 들어갔다. 질럿을 탱크에 붙인 김택용은 이영호의 병력을 캐리어와 드라군으로 줄이면서 탱크를 대거 줄였고 커맨드 센터까지 파괴하는 전과를 올렸다.

캐리어를 4기까지 모은 김택용은 질럿과 드라군, 캐리어로 이영호의 앞마당을 두드렸고 사이언스 베슬을 잡아냈다. 9시에 넥서스를 올린 김택용은 자원력에서 이영호를 압도했다.

이영호가 인구수 200을 채운 뒤 밀고 나오려 하자 질럿과 드라군을 내주면서 캐리어로는 탱크를 끊어낸 김택용은 본진에서 추가로 생산된 질럿을 전장에 동원하면서 이영호의 전병력을 제거하고 항복을 받아냈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연예

데일리랭킹

1그리핀 13승5패 16(29-13)
2담원 13승5패 12(28-16)
3샌드박스 12승6패 9(27-18)
4SK텔레콤 11승7패 9(26-17)
5아프리카 11승7패 6(26-20)
6젠지 10승8패 4(24-20)
7킹존 9승9패 0(23-23)
8kt 6승12패 -12(16-28)
9한화생명 5승13패 -12(15-27)
10진에어 18패 -32(4-36)
1김건부 담원 1000
2박우태 샌드박스 900
3김장겸 샌드박스 800
4허수 담원 800
5김광희 킹존 700
6박도현 그리핀 700
7김기인 아프리카 700
8곽보성 kt 600
9이진혁 아프리카 600
10김동하 SKT 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