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넥슨 카트리그] 사고친 락스, 샌드박스에 시즌 첫 패배 안겨!

center
◆넥슨 카트라이더 리그 2020 시즌1 팀전 8강 풀리그 17경기
▶락스 2대1 샌드박스 게이밍
1세트 락스 2 < 스피드전 > 승 3 샌드박스 게이밍
2세트 락스 3 승 < 아이템전 > 2 샌드박스 게이밍
3세트 이재혁 승-패 박인수

무패 행진을 벌이던 샌드박스 게이밍에게 제동을 건 것은 한화생명e스포츠도, 아프리카 프릭스도 아니었다. 개인전 우승자 이재혁을 보유한 락스였다.

락스는 5일 서울 서초구 넥슨 아레나에서 열린 SKT 점프 카트라이더 리그 2020 시즌1 팀전 8강 풀리그 17경기에서 아이템전 투지와 에이스 결정전 이재혁의 맹활약으로 샌드박스에게 2대1 승리를 따냈다.

스피드전에서 12라운드 전승을 기록했던 샌드박스 게이밍. 이번 시즌 그 어떤 팀도 샌드박스의 스피드전에 흠집을 내지는 못했다. 문호준이 이끄는 한화생명도 유영혁과 전대웅 투톱이 버틴 아프리카 프릭스도 샌드박스의 스피드전 팀워크를 깨지는 못했다.

그러나 개인전 우승자 이재혁을 보유한 락스가 샌드박스의 스피드전에 드디어 흠집을 냈다. 첫 라운드에서 락스는 이재혁이 박인수와 박현수의 집중 견제를 견디는 극강의 레이스를 보여줬고 송용준과 김응태가 뒤를 잘 받쳐주면서 샌드박스의 스피드전 라운드 연승을 저지했다.

2라운드에서 박인수가 힘을 내면서 한 라운드를 가져가긴 했지만 3라운드에서 이재혁이 유창현과 박인수라는 엄청난 투톱의 견제를 견뎌내는 신공을 발휘했고 송용준이 박인수와의 몸싸움에서 이기며 1, 2위를 차지 라운드 스코어를 2대1로 만들었다. 지금까지 샌드박스에게 스피드전을 리드한 팀은 아무도 없었기에 락스의 엄청난 힘에 놀라움을 금치 못할 수밖에 없었다.

위기의 순간, 샌드박스는 이재혁을 집중 공략하는 작전으로 변경한 듯 보였다. 역시 우승팀다운 노련한 전략이었다. 샌드박스는 대부분의 선수가 이재혁만 만나면 자신의 레이스를 신경 쓰지 않고 무조건 사고를 유발하면서 이재혁을 물고 늘어졌다. 노련한 샌드박스 운영에 이재혁은 당황한 듯 보였고 결국 샌드박스는 내리 두 라운드를 가져가며 위기에서 벗어났다.

스피드전에서 위기를 맞았던 샌드박스였지만 아이템전에서는 팀워크가 좋은 샌드박스에게 웃어줄 수밖에 없었다. 그러나 락스가 작정을 하고 나온 모양이었다. 1, 3라운드에서 락스는 사상훈과 한승철이 말도 안 되는 플레이로 승리를 따냈다. 특히 3라운드에서 사상훈은 박인수가 거의 따라가지 못할 정도의 차이를 벌린 상황에서 황금자석 두 번과 악마로 대역전에 성공, 락스의 힘을 보여줬다.

위기의 순간, 또다시 팀을 구해낸 것은 샌드박스 김승태였다. 한승철이 박현수와의 맞대결에서 몸으로 막아내면서 1위로 들어가려는 찰나 김승태가 황금자석으로 대역전극을 일궈내면서 2대2를 만들었다.

지난 시즌부터 한 번도 아이템전을 내준 적이 없었던 샌드박스가, 이번 시즌 락스에게 발목이 잡혔다. 마지막 라운드에서 사상훈과 한승철이 엄청난 힘을 발휘하며 중간 라인을 모두 장악, 결국 승부를 에이스 결정전으로 몰고 갔다.

에이스 결정전 트랙은 어비스 바다 소용돌이로 정해졌다. 그리고 모두의 예상대로 샌드박스는 박인수, 락스는 이재혁이 출전했다. 지난 3일 열린 이벤트전에서 박인수가 이재혁에게 완승을 거뒀고 박인수는 에이스 결정전 무패를 기록하고 있기 때문에 박인수에게 무게추가 실릴 수밖에 없었다.

초반 박인수가 코너 구간에서 이재혁과의 몸싸움에서 패하며 절벽으로 추락, 이재혁에게 유리한 상황이 됐다. 실수만 하지 않으면 이재혁이 무난하게 이길 수 있는 상황이었다. 결국 이재혁이 변수 없이 결승전을 통과했고 샌드박스는 시즌 첫 패배를 기록했다.

이소라 기자 (sora@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연예

데일리랭킹

1담원 16승2패 29(34-5)
2DRX 15승3패 19(32-13)
3젠지 14승4패 19(31-12)
4T1 13승5패 14(28-14)
5아프리카 10승8패 1(21-20)
6kt 7승11패 -7(18-25)
7샌드박스 7승11패 -8(17-25)
8다이나믹스 5승13패 -12(16-28)
9한화생명 2승16패 -26(8-34)
10설해원 1승17패 -29(6-35)
1곽보성 젠지 1300
2허수 담원 1100
3김창동 T1 1000
4김건부 담원 1000
5정지훈 DRX 900
6이재원 다이나믹스 900
7류민석 DRX 800
8박재혁 젠지 700
9최현준 DRX 600
10조건희 담원 600
1T1 90 20
2젠지 70 -
3DRX 50 -
4담원 30 -
5kt 10 -
6한화생명 - -
7다이나믹스 - -
8아프리카 - -
9kt - -
10설해원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