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TEN] 도재욱, 박성균 괴롭히며 2전 전승!

center
◆TEN 스타크래프트 종족 최강전 2조
▶1경기 김명운(저, 7시) 승 < 투혼 > 박성균(테, 5시)
▶2경기 도재욱(프, 5시) 승 < 서킷브레이커 > 김명운(저, 1시)
▶3경기 도재욱(프, 7시) 승 < 매치포인트 > 박성균(테, 1시)

도재욱이 테란 박성균을 완파하면서 프로토스 종족이 최강임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도재욱은 26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The Esports Night 20 시즌 스타크래프트 종족 최강전 2조 3경기 박성균과의 대결에서 초반 방어에 성공한 뒤 병력을 쏟아내며 승리했다. 1조에서 김택용이 2전 전승을 거뒀고 도재욱이 2조에서 2전 전승을 따내면서 프로토스 종족은 4점을 획득, 종족 최강전 우승을 확정지었다.

앞마당 입구를 막으면서 커맨드 센터를 올린 박성균은 탱크 3기와 벌처, 머린 4기를 모아 도재욱의 진영으로 공격을 시도했다. 마인을 매설했지만 옵저버를 확보하며 드라군을 넓게 퍼트려 놓은 도재욱의 대처에 막혔다.

박성균의 승부수는 3시에 몰래 지어 넣은 스타포트에서 생산한 드롭십이었다. 정면 공격을 하는 척하고 뒤로 병력을 뺀 박성균은 드롭십에 4기의 벌처를 태워 도재욱의 본진에 드롭했지만 이미 알고 있다는 듯 병력을 배치한 도재욱의 대처에 막혔고 드롭십과 벌처를 모두 잃었다.

드라군을 3시 지역으로 보내 도재욱은 스타포트를 파괴했고 레이스까지 제거했다. 셔틀과 리버를 주병력에 합류시킨 도재욱은 언덕을 장악했고 박성균의 병력과 일꾼을 괴롭혔다.

도재욱은 박성균의 병력이 언덕 위로 올라오자 조금씩 뒤로 빼면서 대치 상황을 유지했다. 아비터를 뽑아 놓은 도재욱은 박성균이 5시 지역으로 탱크를 길게 배치하자 질럿과 아비터로 테란 병력의 허리를 끊어 버렸다.

테란의 유일한 확장 기지인 3시를 장악한 도재욱은 메카닉 병력의 핵심인 탱크를 모두 잡아내면서 2조에서 2전 전승을 기록했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연예

데일리랭킹

1DRX 5승 7(10-3)
2담원 4승1패 7(9-2)
3젠지 4승1패 5(9-4)
4아프리카 3승2패 2(7-5)
5다이나믹스 3승2패 2(7-5)
6T1 3승2패 1(7-6)
7kt 1승3패 -3(3-6)
8설해원 1승3패 -4(3-7)
9한화생명 5패 -8(2-10)
10샌드박스 5패 -9(1-10)
1곽보성 젠지 500
2조건희 담원 400
3이재원 다이나믹스 400
4진성준 아프리카 400
5김혁규 DRX 300
6김창동 T1 300
7류민석 DRX 300
8이상호 T1 200
9이상혁 T1 200
10이성혁 다이나믹스 200
1T1 90 -
2젠지 70 -
3DRX 50 -
4담원 30 -
5kt 10 -
6한화생명 - -
7다이나믹스 - -
8아프리카 - -
9kt - -
10설해원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