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2020년 롤드컵, 중국 상하이 단일 도시 개최로 확정

2022년 롤드컵은 북미서 개최

center
2020년 롤드컵 결승전이 열리는 중국 상하이의 푸동 축구 경기장.
중국 여러 지역을 돌면서 열릴 예정이었던 2020년 리그 오브 레전드 월드 챔피언십(이하 롤드컵)이 상하이 단일 지역에서만 오는 9월 25일부터 열린다.

2020 롤드컵은 9월 25일에 개막해 10월 31일에 결승전을 치르는 일정으로 진행된다. 올해 롤드컵의 테마는 '쟁취하라(Take Over)'로, 지난 10년간 변함없는 사랑을 받아왔던 LoL이 e스포츠에서 더 나아가 진정한 스포츠로 거듭나고자 하는 바람을 담았다. 대망의 결승전은 올 9월 말 완공 예정인 푸동 축구 경기장에서 열린다. 푸동 축구 경기장은 상하이 상강의 새로운 홈구장이자 2023년 AFC 아시안 컵이 열리는 경기장으로, 롤드컵 결승전이 이 경기장에서 치러지는 첫 행사가 될 예정이다.

그동안 롤드컵은 개최국의 주요 도시를 순회하며 진행돼 왔으나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고 선수와 팬을 포함한 모든 대회 관계자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올해 롤드컵은 상하이 한 곳에서만 진행된다. 선수단 및 대회 관계자들의 이동을 최소화하고 대회 환경을 더욱 세밀하게 관리하기 위한 조치로, 보건 기관 및 당국의 지침을 철저히 준수해 만반의 준비를 바탕으로 대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롤드컵은 한국을 포함한 12개 지역별 리그에서 상위권을 차지한 팀들이 모여 세계 최강자를 가리는 대회로,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 지난 2019 롤드컵 결승전의 경우 최고 동시 시청자 수가 무려 4,400만명을 기록하는 등 명실상부 세계 최고의 e스포츠 대회임을 입증했다.

라이엇게임즈는 2017년 장로 드래곤부터 2019년 트루대미지에 이르기까지 롤드컵 오프닝 무대마다 진보된 디지털 기술을 활용해 화려한 공연을 선보여 왔다. 올해 오프닝 또한 전 세계 롤드컵 시청자를 위해 라이엇게임즈만이 선보일 수 있는 유니크한 무대를 선사할 계획이다.

존 니덤 라이엇게임즈 글로벌 e스포츠 총괄은 "드림핵의 작은 무대에서 시작한 월드 챔피언십은 불과 10년 만에 세계 유수의 경기장에서 진행하는 대회가 됐다. 팬 여러분의 끊임없는 성원 덕에 LoL e스포츠를 발전시켜가고 있다"라며 "지금 모든 계획을 다 말씀드릴 수 없지만 LoL e스포츠만의 방식으로 디지털 환경에서 대회를 즐길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라이엇게임즈는 오는 2021년에도 중국에서 롤드컵을 개최해 주요 도시를 순회하며 생생한 경험을 선사할 계획이다. 기존 2021년 개최 예정지였던 북미는 2022년에 롤드컵이 열릴 예정이며 자세한 계획은 추후 공개할 예정이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연예

데일리랭킹

1담원 13승2패 23(28-5)
2DRX 13승2패 17(27`-10)
3젠지 11승4패 14(25-11)
4T1 11승4패 13(24-11)
5아프리카 8승6패 3(17-14)
6kt 6승9패 -6(15-21)
7샌드박스 6승9패 -8(13-21)
8다이나믹스 4승11패 -11(13-24)
9한화생명 1승13패 -21(6-27)
10설해원 1승14패 -24(5-29)
1곽보성 젠지 1100
2허수 담원 1000
3김창동 T1 900
4김건부 담원 800
5정지훈 DRX 800
6이재원 다이나믹스 700
7박재혁 젠지 600
8류민석 DRX 600
9최현준 DRX 600
10조건희 담원 600
1T1 90 -
2젠지 70 -
3DRX 50 -
4담원 30 -
5kt 10 -
6한화생명 - -
7다이나믹스 - -
8아프리카 - -
9kt - -
10설해원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