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넥슨 카트리그] 아프리카 유영혁 "내 기량 찾으면 완벽한 우승후보 될 것"

center
아프리카 프릭스 유영혁(사진=넥슨 제공).


"팀원들이 생각대로 잘 해주고 있는데 내가 원래 기량을 되찾으면 완벽한 우승후보 팀이 되지 않을까 하는 아쉬움이 있다."

아프리카 프릭스는 17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OGN 스타디움에서 열린 SKT 5GX 점프 카트라이더 리그 2020 시즌2 팀전 와일드카드전 GC 부산 E스탯과의 경기에서 2대0으로 승리하며 준플레이오프에 진출했다. 판을 만드는 플레이로 에이스의 품격을 보여주며 팀의 승리를 견인한 유영혁은 자신의 기량만 끌어올린다면 더욱 완벽한 팀이 될 수 있다고 전했다.

다음은 유영혁과의 일문일답.

Q 와일드카드전 승리하며 준플레이오프에 진출한 소감은.
A 오늘 생일인데 지면 탈락이라는 벼랑 끝 매치가 걸려서 걱정을 많이 했다. 그런데 올해 생일을 기분 좋게 마무리할 수 있어서 다행이다.

Q 비교적 쉬운 승리였는데 2대0 승리를 예상했나.
A 8강 풀리그 때 패배가 억울할 정도로 연습에서는 압도적인 결과가 많이 나왔다. 방심하지 않고 연습 과정과 결과를 그대로 리그에서 보여준 것 같다.

Q 취약하다고 평가받았던 아이템전은 어떻게 보완했나.
A 스피드전은 강팀들 상대로 자주 이겨서 아이템전만 보완하자는 생각으로 연습 비중을 높였다. 연습량을 높인지는 꽤 됐지만 좀 익숙해지면서 이제야 리그에서도 발현되는 게 아닌가 생각한다.

Q 그동안은 팀에서 에이스로서의 부담이 있었던 것 같은데 최근에는 팀원들의 실력이 올라온 모습이다.
A 이번 리빌딩 멤버가 최적화로 뽑았다고 생각한다. 생각대로 잘 해주고 있는데 내가 원래 기량을 되찾으면 완벽한 우승후보 팀이 되지 않을까 하는 아쉬움이 있다.

Q 앞으로 경기에 대한 자신감은 어느 정도인가.
A 1, 2, 3위에 포진돼 있는 팀들 중 이겨본 팀도 있고 스피드전 승률도 높아서 다시 한 번 포스트시즌에서 맞붙는다면 반격의 기회가 왔으니 더 잘하는 모습 보여주고 싶다.

Q 준플레이오프 한화생명e스포츠와 맞붙는데.
A 한화생명이 지난 시즌 우승팀이라 부담되는 건 사실이지만 8강 풀리그만 해도 비등비등하게 갔고 평소 리그 플레이를 봤을 때 생각만큼 잘하진 않는다고 느껴왔다. 이번에 긴장하지 않고 본 실력 그대로만 이끌어낼 수 있다면 충분히 승리할 수 있을 것 같다.

Q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말은.
A 시즌 초반에는 패배하는 모습 보여서 팬분들께 너무 죄송했다. 회사에 생일이라고 선물도 많이 보내주시고 이겼을 때 다 같이 자기 일처럼 좋아해주시는 모습을 보니 계속 힘이 난다. 시즌 후반에도 이 시너지 가지고 좋은 모습 보이도록 하겠다. 보내주신 응원에 감사드린다.

김현유 기자 hyou0611@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담원 16승2패 29(34-5)
2DRX 15승3패 19(32-13)
3젠지 14승4패 19(31-12)
4T1 13승5패 14(28-14)
5아프리카 10승8패 1(21-20)
6kt 7승11패 -7(18-25)
7샌드박스 7승11패 -8(17-25)
8다이나믹스 5승13패 -12(16-28)
9한화생명 2승16패 -26(8-34)
10설해원 1승17패 -29(6-35)
1곽보성 젠지 1300
2허수 담원 1100
3김창동 T1 1000
4김건부 담원 1000
5정지훈 DRX 900
6이재원 다이나믹스 900
7류민석 DRX 800
8박재혁 젠지 700
9최현준 DRX 600
10조건희 담원 600
1T1 90 20
2젠지 70 -
3DRX 50 -
4담원 30 -
5kt 10 -
6한화생명 - -
7다이나믹스 - -
8아프리카 - -
9kt - -
10설해원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