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DRX-농심, 승리 열쇠는 정글…'표식'-'피넛'

center
DRX '표식' 홍창현과 농심 레드포스의 '피넛' 한왕호.
DRX와 농심 레드포스는 20일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2021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스프링 정규 시즌 1라운드에서 맞대결을 펼친다. 이번 대결에서는 DRX의 '표식' 홍창현과 농심의 '피넛' 한왕호가 만난다. 두 정글러의 싸움이 게임의 성패를 가를 것으로 보인다.

홍창현은 현재 DRX의 핵심 전력이자 팀의 기둥이다. 지난해에는 DRX의 롤드컵 8강 진출에 큰 공을 세웠으며, 미드 라이너 '쵸비' 정지훈과 함께 호흡하며 DRX를 강팀으로 만들었다.

이번 시즌 홍창현은 정지훈 대신 '솔카' 송수형과 호흡을 맞춘다. 홍창현을 제외한 DRX의 모든 주전 선수가 바뀐 가운데, '솔표('솔카'+'표식') 조합은 꽤나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아프리카 프릭스와의 첫 경기에서는 '드레드' 이진혁과 '플라이' 송용준을 압도하며 팀의 승리를 견인했다. 특히 홍창현은 1세트에 그레이브즈를 꺼내 경기를 리드하며 POG(Player of the Game)에 선정되기도 했다.

홍창현에 맞서는 농심의 정글러 한왕호도 경험이 풍부한 7년차 베테랑 선수다. 1년만의 LCK 복귀지만 7년의 경험치를 이용해 빠르게 적응 중에 있다. 실제로 한왕호는 리브 샌드박스와 시즌 첫 경기에서 올라프를 기용, 안정적인 정글러로서 팀 승리에 기여했다.

이번 시즌 한왕호는 신인 선수인 '베이' 박준병과 함께 호흡한다. 두 선수는 이미 2020 KeSPA컵 울산에서 DRX의 '솔표' 조합과 대결해 승리를 따낸 적이 있다. 박준병은 송수형을 상대로 라인전에서 밀렸지만, 팀원과 합을 맞추는 부분에 있어서는 좋은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1승 1패의 전적을 가진 두 팀 모두 상위권으로 도약하기 위해서는 이번 경기에서 승리해야한다. 홍창현과 한왕호 중 누가 더 강한 상위 포식자가 될 지 그 귀추가 주목된다.

손정민 기자 (ministar1203@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담원 11승 1패 +15(22-7)
2젠지 9승 3패 +11(21-9)
3한화생명 7승 4패 +3(16-13)
4DRX 7승 4패 0(15-15)
5T1 6승 6패 +3(17-14)
6kt 5승 6패 -1(13-14)
7아프리카 4승 8패 -3(13-16)
8농심 3승 8패 -8(9-17)
9프레딧 3승 8패 -9(8-17)
10리브 2승 9패 -12(6-18)
1허수 ShowMaker 800
2정지훈 Chovy 700
3김동하 Khan 500
4김광희 Rascal 500
5홍창현 PYOSIK 500
6이진혁 Dread 500
7김태민 Clid 500
8이진혁 Dread 500
9류민석 Keria 500
10손우현 Ucal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