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연맹 탈퇴' IM-MVP-프라임, 향후 행보는?

center
e스포츠연맹을 탈퇴한 IM-MVP-프라임(위에서 아래로)
e스포츠연맹을 탈퇴한 IM, MVP, 프라임에 대한 향후 행보가 초미의 관심사로 떠올랐다.

e스포츠연맹은 1일 게임단의 요청에 의해 IM, MVP, 프라임이 탈퇴한다고 밝혔다. 연맹측은 세 팀의 발전을 기원하며 연맹과 함께 한 시간에 대해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이제 관심사는 연맹을 나온 IM, MVP, 프라임의 향후 행보다. 연맹을 나온 만큼 자연스럽게 한국e스포츠협회로 들어가는 것이 아냐나는 예상이 나오고 있기 때문이다. e스포츠협회가 최근 밝힌 '넥스트e스포츠' 비전 실현과도 시기가 맞아 떨어지고 있다.

하지만 게임단 측은 아무 것도 결정된 것이 없다는 반응이다. IM 강동훈 감독은 지난 달 31일 데일리e스포츠와의 전화 통화에서 "팀의 발전을 위해 연맹을 나왔고 다양한 방법을 놓고 고민 중이다. 협회에 들어가는 것도 한 방법이 될 수 있지만 아직까지 결정된 것이 없다"고 말했다.

프라임 박외식 감독과 MVP 최윤상 감독도 마찬가지. 박외식 감독은 "가장 시급한 것은 팀이 안정된 활동을 해야 한다는 것이다"고 말했다. 최윤상 감독도 "팀의 발전을 위해 나왔다. 협회로 들어가는 것은 아직 미정이지만 다양한 카드를 놓고 고민 중이다"고 설명했다.


[데일리e스포츠 김용우 기자 kenzi@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1젠지 17승1패 +30(35-5)
2T1 15승3패 +18(21-13)
3리브 샌드박스 13승5패 +13(27-14)
4담원 기아 10승8패 +7(24-17)
5kt 롤스터 10승8패 +5(25-20)
6디알엑스 9승9패 -1(22-23)
7광동 프릭스 6승12패 -16(13-29)
8농심 5승13패 -14(14-28)
9프레딧 3승15패 -20(11-31)
10한화생명 2승16패 -22(12-34)
1박재혁 Ruler 1,200
2이채환 Prince 1,200
3최우제 Zeus 1,100
4김하람 Aiming 1,000
5김건우 Zeka 900
6한왕호 Peanut 800
7정지훈 Chovy 800
8허수 ShowMaker 800
9김건부 Canyon 700
10김동범 Croco 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