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R6 시즈 코리안 오픈, PO 돌입…담원 기아-샌박은 4강 직행

center
2021년 레인보우식스 시즈 국내 리그의 최종 우승 팀이 이번주 가려진다.

유비소프트 엔터테인먼트가 진행하는 레인보우식스 시즈 2021 코리안 오픈 어텀(이하 코리안 오픈 어텀) 플레이오프가 22일부터 시작된다.

22일 코리안 오픈 어텀 플레이오프를 시작으로 23일 준결승전, 24일에는 대망의 결승전이 펼쳐질 예정이다. 코리안 오픈 어텀은 총상금 6천만 원 규모로, 우승팀에게는 트로피와 함께 상금 2천만 원이 수여된다. 또한 준우승팀에게 상금 천만원을 비롯, 리그에 참가한 모든 팀에게 상금이 수여된다.

6강 체제로 운영되는 코리안 오픈 어텀 플레이오프에서는 담원 기아와 샌드박스 게이밍(전 맨티스 FPS) 등 리그 상위 2개 팀이 먼저 준결승 진출을 확정지은 상태에서 탈론 e스포츠, T1, 팀 바이퍼, 리콘 e스포츠가 남은 2장의 티켓을 두고 먼저 격돌하게 된다. 코리안 오픈 어텀 플레이오프의 모든 경기는 3판 2선승제이며 결승전은 5판 3선승제로 진행된다.

올해 레인보우식스 시즈 국내 리그의 대미를 장식하는 이번 플레이오프는 진출팀 모두 뛰어난 기량을 선보이고 있어 더욱 치열한 경기를 예고하고 있다. 디펜딩 챔피언 담원 기아의 2회 연속 우승 도전, 창단 첫 챔피언을 노리는 T1, 전통강호 샌드박스 게이밍, 절치부심의 탈론 e스포츠, 새로운 역사를 만들어가는 팀 바이퍼와 리콘 e스포츠까지 리그 우승을 위한 양보 없는 혈전이 펼쳐질 전망이다.

코리안 오픈 어텀은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선수 및 관객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온라인으로 진행되며 레인보우식스 시즈 e스포츠 공식 트위치 및 유튜브 채널을 통해 전 경기 생중계된다. 코리안 오픈 어텀에 대한 더 자세한 내용은 공식 웹사이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박운성 기자 (photo@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